스냅타임
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미용실이 있는 회사, 넥슨 GT

(사진=넥슨GT)
0 4,787

 

없는 복지가 없는 신비한 직장, 넥슨GT

일과 삶의 균형을 중시하는 ‘워라밸’ … 워라밸을 가지려면 만족스러운 일터가 우선이다. 판교 테크노밸리엔 직원 복지 좋은 회사들이 유독 많다. 그 중 미용실, 오락실, 어학당, 피트니스센터까지 모두 갖춘 회사가 있다.
바로 서든어택으로 유명한 ‘넥슨GT’이다. 크레이지아케이드, 카트라이더, 메이플스토리 등등… 모두들 건물에 벽돌 하나씩은 쌓았을 거라는 그 넥슨이다.

 

직원복지의 교과서
넥슨GT는 식사가 잘 나오기로 유명하다, 세 끼 모두 회사에서 해결할 수 있을 정도. 식사 종류도 양식, 한식, 다이어트식 등 다양하다. 후식으로 커피나 음료도 모두 1000원~1500안에 해결할 수 있다.
식사 후 운동으로 건강관리까지 회사가 책임진다. 피트니스센터에서는 트레이너에게 개인PT도 받을 수 있고, 요가나 필라테스 강습도 받을 수 있다. 또 회사 곳곳에 게임, 탁구 등 오락을 즐길 공간도 다양하게 마련돼 있다.
하지만 넥슨GT의 가장 큰 자랑거리는 바로 미용실이다. 여기 사내미용실은 오후 1시 30분부터 7시까지 모든 직원들이 이용할 수 있다. 단돈 1000원에 컷, 염색, 펌까지 모두 가능해 직원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

 

친목을 권장하는 회사
동호회와 스터디, 취미생활도 아낌없이 지원해준다. 몇 사람이 모이기만 하면 회사가 지원금을 준다. 사내 어학당에서 수업을 듣고 삼삼오오 모여 스터디하는 직원들도 많다. 동호회도 레고, 클라이밍, 꽃꽂이, 방탈출 카페, 콘솔게임, 탁구, 볼링 등 다양한데 전부 지원해준다. 이런 자유로운 분위기 덕에 직원들끼리 친밀도도 높다.
이런 분위기라면 사내연애도 어렵지 않을 것 같다. 몇 년 전만해도 9:1의 성비를 자랑하던 넥슨GT. 지금은 그보다 나아졌지만 사내커플은 여전히 극소수다. 하지만 워라밸이 보장되는 직장이라 연애만 하면 결혼까지 골인하기는 어렵지 않다는 소문이 있다.

 

다 있는 넥슨GT에 유일하게 없는 것
직급 호칭과 복장 규제가 없다. 직급에 상관없이 모두 서로를 이름+님으로 부른다. 신입사원도 대표이사에게 00님이라고 부르는 식이다. 옷도 자유롭게 입을 수 있어 여름에는 반바지에 슬리퍼가 놀랄만한 복장이 아니다.
직원 복지가 왜 이렇게 좋냐는 질문에 넥슨GT 관계자는 “사람이 가장 중요해 직원들의 복지에 신경을 많이 쓸 수밖에 없다”고 답했다. 다양한 복지의 비결을 묻자 “직원복지를 늘 고민하는 부서가 따로 있고, 직원들의 건의도 적극 반영한다”고 말했다. 직원들의 일터 만족도가 높다보니 자연스레 ‘워라밸’도 보장되는 것이다.

이런 넥슨GT에 입사하려면?

채용일정
2018년 5월 4일 (금) 09시부터 2018년 5월 20일 18시까지

게임기획, 게임프로그래밍 직군의 인턴사원, 신입사원,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강의령, 박새롬 인턴기자]

[본 카드뉴스는 tyle.io를 통해 제작되었습니다.]

taboola

댓글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