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냅타임
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나만의 스토리를 만드세요”

유리공예 1인 창업자 키미돌이 전해주는 이야기

0 1,356

“나만의 스토리가 중요한 것 같아요. (20대 친구들이) 다른 사람의 시선에 맞춰 살아가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키미돌(28·본명 김세림)은 유리공예로 액세서리 작업을 하고 있다. ART & KIMYDOL GLASS 브랜드를 내걸고 활동하는 1인 기업의 대표다.

많은 20대가 꿈꾸는 1인 창업, 그 중 핸드메이드 작업을 하고 있는 키미돌은 같은 길을 걷고 싶어하는 20대에게 나만의 스토리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작품을 만들 때에 어떻게 만드는지보다는 항상 왜 만들었는지부터 생각하라고 이야기한다.

(사진=스냅타임)

유리공예로 액세서리를 제작하는 꿈을 어떻게 꾸게 되셨나요?

누군가 액세서리를 선물해주면 그걸 다 해체해서 새로 조립하고 친구들에게 선물하는 게 취미였어요. 그러다 유리조형 전공이 있는 대학교가 있다는 것을 알게 돼 그곳으로 진학했어요. 중간에 2년 정도 휴학을 하고 유리공방에서 일도 배웠죠. 

그런데 대학원을 진학하고 취미로 핸드메이드 액세서리를 만들어서 팔다 보니 이게 너무 재밌고 잘 맞는다는 것을 알게 됐어요. 처음에는 지방의 프리마켓들에서만 판매를 하다가, 좀 더 본격적으로 일을 하고 싶어서 대학원 자퇴까지 하게 됐어요. 이 일을 본격적으로 시작한지 3년 정도 됐습니다.

(사진=스냅타임)

지금까지의 길을 걸어오면서 어려웠던 점은?

좋아하는 일을 하는데도 행복하지 않아 슬럼프가 왔던 적이 있어요. 그 때 힘들다고 생각하기 보다는, 왜 그럴까를 계속 생각했어요. 그러다보니 그동안 제 자신보다 너무 물질적인 것에 가치를 뒀구나 하는 답을 얻었어요. 제가 원래 일 할 때에는 밥도 안 먹고, 친구도 안 만나고, 여행도 안 가고 그랬거든요. 남들이 봤을 때 성공한 삶이 나에게 성공이 아니었음을 깨달았던 것 같아요. 그때부터 여행도 가보고, 친구도 좀 만나야겠다고 생각했어요.

작품을 만들 때 영감은 어디서 얻나요?

그냥 막 떠올라요. 영화를 보다가도, 음악을 듣다가도, 햇살 좋은 날 가만히 앉아있다가도 떠올라요. 저의 장점이자 탤런트라고 생각해요. 예를 들어 작품 중에 모네 귀걸이는 모네 그림을 보다가 점으로 이어져 있는 색감이 좋다고 생각해서 만들게 됐고요. 대신 다른 분들의 작업은 잘 안 봐요. 정보를 수집하는 게 좋을 수도 있지만, 저 자신을 한계에 가둬두게 하는 것 같거든요. 

(사진=아이디어스 키미돌 홈페이지)

*아이디어스: 핸드메이드 / 수공예 작가들의 작품을 살 수 있는 온라인 장터 서비스

핸드메이드 시장의 전망은 어떤가요?

요즘 사회는 정형화된 상품과 정보가 가득하잖아요. 이렇게 효율과 결과, 속도를 중시하는 사회 속에서는 감성과 과정, 그리고 여유에 대한 결핍과 보충욕구도 있다고 생각해요. 핸드메이드는 그 결핍을 채워주는 하나의 삶의 방식이에요.

핸드메이드 작품에는 정교한 기계는 흉내 낼 수 없는 작가의 개성과 손맛, 그리고 철학이 담겨있어요. 저는 그것을 ‘얼’이 담겨있다고 표현하고 싶어요. 그리고 소비자 한명을 위한 하나의 작업은 소비 이상의 위안을 주는 것 같아요.  이처럼 모든 창작이 단편화되지 않고, 다양한 가치를 창출할 수 있다면, 핸드메이드 시장은 무궁무진 할거라 생각해요.

핸드메이드 작품을 만들고 싶은 분들에게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는?

핸드메이드는 아이디어라고 생각해요. 다른 사람의 작품을 볼 때 이걸 어떻게 만드는지를 생각하면 카피가 되는데, 왜 만드는지를 생각하면 만든 이의 주관적인 것을 배울 수 있어요. 좋은 건 무조건 따라하는 게 아니라 왜 만들었을까를 먼저 생각하고, 그러면 나는 이런 걸 만들어 봐야겠다고 생각하는 게 중요해요. 즉 나만의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사진=아이디어스 키미돌 홈페이지)

지금도 열심히 꿈을 찾고 있는 20대에게 전하고 싶은 말은?

세 가지 이야기를 해주고 싶어요.

먼저 ‘남들처럼’이라는 잣대에 자신을 가두지 마세요. 꿈이 없어도, 돈이 없어도, 그릇이 작아도 괜찮아요. 우리는 서로 다양하고, 그만큼 삶을 살아가는 방식 또한 같을 수가 없잖아요. 그러니 남을 의식하지 말고 자신만을 믿었으면 좋겠어요.

두 번째로 성공은 돈이 아니에요. 제가 슬럼프를 겪으며 깨달았던 바와 같이 타인의 시선에서 증명할 수 있는 성공만이 진짜는 아니라고 생각해요. 

마지막으로 손해는 보되, 피해는 보지 말라고 얘기하고 싶어요. 인간관계에서 물질, 시간, 감정적인 손해는 필연적이에요. 작은 손해에는 웃어넘기는 태도도 필요한 것 같아요. 다만 손해가 쌓이면 어느 순간 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데, 이럴 때는 현명한 대처법을 찾아야 해요.

(사진=스냅타임)

저는 아직 대단한 사람도, 멋진 능력의 소유자도 아니지만 현재 많은 것을 배우고 성찰하며 성장하고 있어요. 제가 오늘 전한 이야기가 누군가에게 조금이나마 도움과 위안이 됐으면 좋겠어요.

taboola

댓글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