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냅타임
빡침해소 청춘뉘우스

[얘들아 투표하자] 경남도지사 공약

김경수 "청년고용지원금 연 900만원 지원" VS 김태호 "스타트업 육성시설 설립"

(사진=연합뉴스)
0 1,268

김경수(왼쪽) 더불어민주당 경남도지사 후보와 김태호 자유한국당 경남도지사 후보.(사진=연합뉴스)

선거가 다가올 때면 20대는 항상 비난의 대상이 된다.

정치에 무관심해 세상을 바꾸려는 노력을 하지 않는다는 비판이다. 투표율만 보면 20대 투표율이 다른 세대에 비해 낮은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지금의 20대만 투표율이 낮을까? 지금의 30~40대가 20대였던 1998년 제2회 지방선거, 2002년 제3회 지방선거 투표율은 2014년 투표율보다 10%포인트 이상 낮았다.

학비를 대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하고, 바늘구멍보다 작은 취업문을 통과하려고 학원을 전전하는 지금의 20대가 기성세대보다 높은 투표율을 보이고 있다는 것.

20대가 결코 정치에 무관심하지만은 않다는 얘기다. 다만 정말 선거 공문 하나하나 살펴보기 어려운 20대를 위해 20대를 위한 공약,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20대가 알고 있어야 할 후보자들의 정책을 요약했다.

경남도지사편

6.13 지방선거에서 국민들의 시선이 몰린 경상남도. ‘자유한국당의 전통 텃밭이다’, ‘더불어민주당의 지지율이 한국당의 아성을 넘어뜨릴 것이다’ 등의 평가가 쏟아지고 있다. 치열한 유세전을 펼치고 있는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김태호 자유한국당 경남도지사 후보들은 20대를 위해 어떤 공약을 준비했을까?

김경수 후보는 청년고용지원금으로 연간 900만원을 지원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후보.(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꼽히는 김경수 후보가 준비한 청년 공약들은 어떤 게 있을까?

김 후보는 중소기업에 취업한 청년을 위한 지원책을 마련했다. 국가에서 중소기업에 정규직으로 취업한 청년 1명당 연간 900만원을 지원할 때 경남도도 따로 연간 900만원을 3년간 지원하겠다는 것이다. 아울러 청년들의 취업을 준비하거나 창업 시 필요한 공간을 제공하는 청년일자리 거점을 마련한다.

서울 광진구에 있는 건국대에서 열린 청년 고용 정책설명회에 학생들이 입장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김태호 후보는 청년 스타트업 육성시설인 ‘스테이션G’를 경남도에 설립

김태호 자유한국당 후보.(사진=연합뉴스)

김 후보는 경남도를 프랑스의 최대 스타트업 인큐베이터인 ‘스테이션F’을 모델로 삼아 경남도에 ‘스테이션G’를 만들 계획이다. G는 경남(Gyeongsangnam-do)의 영문 표기에서 따왔다.

스타트업을 계획하는 청년들에게 장소를 제공하고 기업들과 협약을 맺어 성장하도록 지원한다는 것.

스타트업 관계자들의 의견을 드는 정부 관계자들(사진=연합뉴스)

김 후보는 경남도내 대학생 8만 5000명 중 소득수준을 기준으로 하위 20% 대학생과 취업준비생에게 학업과 취업에 전념하도록 1년에 100만원을 지원하는 공약도 준비했다. 다만 소득 하위 20%의 기준은 김 후보가 당선된 후 세부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다.

 

한 줄 요약으로 살펴보자

(자료=김경수, 김태호 각 후보 캠프 제공)

taboola

댓글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