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냅타임
빡침해소 청춘뉘우스

[얘들아 투표하자] 호남지역 청년공약

광주선 목돈마련 지원.."구직청년 건강검진비·만 18세 국민연금 가입비 지원"

(사진=연합뉴스)
0 711

사전 투표하는 유권자들(사진=연합뉴스)

선거가 다가올 때면 20대는 항상 비난의 대상이 된다.

정치에 무관심해 세상을 바꾸려는 노력을 하지 않는다는 비판이다. 투표율만 보면 20대 투표율이 다른 세대에 비해 낮은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지금의 20대만 투표율이 낮을까? 지금의 30~40대가 20대였던 1998년 제2회 지방선거, 2002년 제3회 지방선거 투표율은 2014년 투표율보다 10%포인트 이상 낮았다.

학비를 대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하고, 바늘구멍보다 작은 취업문을 통과하려고 학원을 전전하는 지금의 20대가 기성세대보다 높은 투표율을 보이고 있다는 것.

20대가 결코 정치에 무관심하지만은 않다는 얘기다. 다만 정말 선거 공문 하나하나 살펴보기 어려운 20대를 위해 20대를 위한 공약,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20대가 알고 있어야 할 후보자들의 정책을 요약했다. 

이용섭(왼쪽) 광주시장 후보와 송하진(가운데) 전북도지사 후보, 김영록 전남도지사 후보(사진=연합뉴스)

 

호남지역편

호남지역의 지방선거 판세는 발표된 여론조사만 보면 더불어민주당 후보들에게 우세한 상황이다. 

KBS·MBC·SBS 지상파 방송 3사가 여론조사 기관인 칸타퍼블릭, 코리아리서치센터,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조사한 결과 광주광역시장 선거의 경우 이용섭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지지율이 60.7%로 집계됐다. 또 송하진 더불어민주당 전라북도 도지사 후보의 지지율은 54.5%, 김영록 더불어민주당 전라남도 도지사의 지지율도 53.7%를 기록하면서 다른 후보들을 멀찌감치 따돌렸다. 자세한 결과는 중앙선거 여론조사 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먼저 이용섭 더불어민주당 광주시장 후보는 광주의 청년을 위해 어떤 공약을 준비했을까?

이용섭 더불어민주당 광주시장 후보는 청년내일채움 공제제도에 300만원을 보탠다

청년들과 대화하는 이용섭 더불어민주당 광주시장 후보(사진=연합뉴스)

이 후보는 시장이 되면 ‘신(新) 광주형 청년내일채움 공제제도’를 시행할 예정이다. 기존 청년내일채움 공제제도는 중소기업에서 일하는 청년이 3년간 총 600만원을 저축하면 정부로부터 1800만원, 기업에서 600만원을 받아 총 3000만원을 만들 수 있다. 청년이 목돈을 마련할 수 있게 돕는 제도다. 

신 광주형 청년내일채움 공제제도는 여기에 광주 청년이 3년간 600만원이 아닌 100만원이 추가된 700만원을 저축하면, 위 정부 1800만원, 기업 600만원에 광주시가 300만원을 보태 총 3400만원을 받을 수 있게 하는 것이다.

일하는 청년들(사진=이미지투데이)

이 후보는 매년 특정 육성 분야의 창업 청년 100명에게 1인당 5000만원 한도로 최대 3년간 빌려준다는 약속도 했다.

에너지, 문화콘텐츠, 바이오헬스, 광융합 등 분야 등이 창업 중점 육성분야로 선정될 예정이다. 이 후보는 추후 은행 측과 협의해 이자율을 정할 계획이다.

송하진 더불어민주당 전북도지사 후보는 대학생·구직청년에게 건강검진을 지원한다

지지 호소하는 송하진 더불어민주당 전북도지사 후보(사진=연합뉴스)

송하진 후보는 국가 건강검진대상이 아닌 대학생과 구직 중인 청년을 대상으로 건강검진비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건강검진 후 이상 소견자에 대해서는 정밀검진비도 지원한다고 한다.

혈액검사 중인 여성(이미지=이미지투데이)

또 송 후보는 매년 만 18~39세의 미취업 청년 1000명을 선발해 매월 50만원씩 최대 6개월동안 청년기능수당을 줄 예정이다. 이 수당은 구직활동과 사회생활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하는 차원에서 마련된 것이다. 청년들이 사회로부터 고립되지 않게 하는 것이 목표다. 

김영록 더불어민주당 전남도지사 후보는 만 18세 청년의 국민연금 최초 가입비 지원

사전 투표하는 김영록 더불어민주당 전남도지사 후보(사진=연합뉴스)

김영록 후보는 만 18세 전남 청년의 국민연금 최초 가입비를 지원한다. 청년들의 국민연금 가입기간을 최대로 늘려서 국민연금 수령액을 높이기 위해서다. 
아울러 김 후보는 전남 공공기관의 청년의무고용제를 도입한다고 한다. 김 후보가 전남도지사가 되면 전남도 내 공공기관은 청년을 5% 의무고용해야 한다.

차곡차곡 쌓이는 연금(이미지=이미지투데이)

 

한 줄 요약으로 살펴보자

(자료=이용섭 광주시장 후보, 송하진 전북도지사 후보, 김영록 전남도지사 후보 각 캠프 제공)

taboola

댓글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