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냅타임
빡침해소 청춘뉘우스

[얘들아 투표하자] TK지역의 청년 공약

'대구시장' 임대윤 VS 권영진 접전…'경북도지사' 오중기 VS 이철우 치열

소중한 한 표(사진=연합뉴스)
0 949

사전투표하는 시민들(사진=연합뉴스)

선거가 다가올 때면 20대는 항상 비난의 대상이 된다.

정치에 무관심해 세상을 바꾸려는 노력을 하지 않는다는 비판이다. 투표율만 보면 20대 투표율이 다른 세대에 비해 낮은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지금의 20대만 투표율이 낮을까? 지금의 30~40대가 20대였던 1998년 제2회 지방선거, 2002년 제3회 지방선거 투표율은 2014년 투표율보다 10%포인트 이상 낮았다.

학비를 대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하고, 바늘구멍보다 작은 취업문을 통과하려고 학원을 전전하는 지금의 20대가 기성세대보다 높은 투표율을 보이고 있다는 것.

20대가 결코 정치에 무관심하지만은 않다는 얘기다. 다만 정말 선거 공문 하나하나 살펴보기 어려운 20대를 위해 20대를 위한 공약,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20대가 알고 있어야 할 후보자들의 정책을 요약했다.

 

대구시장편

보수의 철옹성으로 불리던 대구·경북(TK)은 지켜질 것인가, 무너질 것인가. KBS·MBC·SBS 지상파 방송 3사가 여론조사 기관인 칸타퍼블릭, 코리아리서치센터,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조사한 결과 대구시장 지지율 조사에서 보수야당 후보가 여당 후보보다 1.9%포인트 앞서는데 그쳤다. 자세한 결과는 중앙선거 여론조사 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그래서 더더욱 젊은 층으로 시선이 몰리고 있다. 기성세대보다 젊은 층은 진보를 선호하는 것으로 알려졌기 때문.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접전을 펼치고 있는 TK지역의 후보들은 청년층을 사로잡기 위해 어떤 공약들을 준비했을까?

임대윤 더불어민주당 대구시장 후보는 청년 창업을 지원한다

후보 등록하는 임대윤 더불어민주당 대구시장 후보(사진=연합뉴스)

임대윤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경북도청 부지를 활용해 청년이 창업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청년이 기업을 만들면 대구시는 마케팅과 물류 시스템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이러한 혜택을 대구시에 살고 있는 청년뿐 아니라 학업과 취업 등으로 대구시를 떠난 청년들도 누리게 한다고 한다.

창업을 시작하는 청년들(사진=이미지투데이)

권영진 자유한국당 대구시장 후보는 공공임대 행복주택 5000호 공급한다

후보 등록하는 권영진 대구시장 후보(사진=연합뉴스)

임 후보와 치열한 접전을 펼치고 있는 권영진 대구시장 후보는 청년과 신혼부부가 살 수 있는 공공임대주택인 행복주택 5000호를 공급한다는 공약을 내세웠다. 아울러 고용노동부가 시행 중인 청년내일채움공제에 대구시가 추가로 예산을 들일 예정이다.

깨끗한 주거환경(사진=이미지투데이)

청년내일채움공제는 중소·중견기업에 취직한 만 15세 이상 34세 청년(군 복무시 최대 39세)이 월 12만5000원을 2년 적립하면 기업이 총 400만원, 정부가 총 900만원을 적립해 총 1600만원(+이자)를 지급받는 제도다. 권 후보는 여기에 대구시 예산을 마련하는대로 정부와 함께 청년에게 추가지원을 하겠다는 입장으로 아직 예산의 규모가 정해지지는 않았다.

일하는 청년(사진=연합뉴스)

 

한 줄 요약으로 살펴보자

(자료=임대윤, 권영진 후보 각 캠프 제공)

 

 

경북도지사편

경북도지사 후보의 지지율도 마찬가지다. 이철우 자유한국당 후보(29.4%)가 오중기 더불어민주당 후보(21.8%)를 7.6%포인트로 앞서는 데 그쳤다.

젊은층을 표를 사로잡기 위해 두 후보가 준비한 공약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오중기 더불어민주당 경북도지사 후보는 대학 거점별로 창업캠퍼스를 운영한다

기자회견하는 오중기 더불어민주당 경북도지사 후보(사진=연합뉴스)

오중기 더불어민주당 경북도지사 후보는 포항, 안동, 구미 등 거점별로 교육과 산학협력 등이 연계된 창업캠퍼스를 운영한다는 공약을 내세웠다. 이 창업 캠퍼스와 일자리 센터를 연결해 취업을 원하는 청년이 취업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철우 자유한국당 경북도지사 후보는 청년 창업을 위한 공간과 서비스를 지원한다

인사말하는 이철우 자유한국당 대구시장 후보(사진=연합뉴스)

이철우 자유한국당 경북도지사 후보는 경산시 경북테크노파크 등에 청년들이 창업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공간 제공뿐 아니라 산학협력을 통해 청년 창업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한 줄 요약으로 살펴보자

(자료=오중기, 이철우 각 후보 캠프 제공)

taboola

댓글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