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냅타임
빡침해소 청춘뉘우스

‘고인물’ 메이플스토리, 다시 ‘갓겜’ 된 이유

"드디어 결말 볼 수 있다"…검은마법사 등장 예고에 '구 유저' 복귀 이끌어

(이미지=메이플스토리)
0 2,751

지난 달 메이플스토리는 대규모 패치 후 대중 사이에서 ‘갓겜’으로 불린다. 이번 업데이트에 마지막 보스인 ‘검은 마법사’의 등장이 포함돼 수많은 복귀 유저가 생겼기 때문이다. ‘테라버닝’ 시스템을 통해 빠른 성장을 유도해 신규유저와 기존유저와의 격차를 줄였다.

페이스북 그룹 ‘허언증 갤러리’에 자취방 창문을 통해 메이플스토리 월드를 보는 사진과 함께 인싸(인사이더)들의 아침이란 글이 올라와 1만 9000개의 좋아요를 받았다. 네티즌들은 “갓겜…” “아침? 새벽부터 몰컴(몰래컴퓨터)해서 하는데요?” “메이플 안하면 문찐(현대 문화에 덜떨어진 사람을 칭하는 말) oㅈ(인정)?”라는 댓글을 적었다.

(이미지=메이플스토리 공식 유투브)

(구)유저의 메이플스토리

구 유저들에게 ‘검은 마법사’의 등장은 큰 의미이다. 회원 수 1800만명이 넘는 메이플스토리의 결말을 드디어 볼 수 있기 때문이다. 복귀 유저인 박상규(25·남)씨는 “제 유년시절을 같이 보낸 게임인데 갈 땐 가더라도 한 판 정도는 괜찮잖아?”라고 말하며 추억을 회상했다.

넥슨은 ‘신규 5차 전직 스킬’을 추가했다. 만렙(캐릭터의 성장치가 최고인 상태)인 기존 유저들은 새로운 콘텐츠를 반겼다. 네티즌들은 넥슨 페이스북 페이지에 올라온 옛날 메이플스토리 사진을 보며 “저때 진짜 많이했었는데 오랜만에 하니까 더 재밌다”는 반응을 보였다. 구 유저 모두를 만족시킨 이번 패치는 메이플스토리의 ‘제2의 전성기’를 만들고 있다.

(이미지=넥슨 페이스북)

신 유저의 메이플스토리

‘테라버닝’을 통해 신규 유저는 기존 유저와의 격차를 줄일 수 있다. 메이플스토리 네이버 대표카페에 “요즘 며칠이면 200 찍나요?”라는 질문에 “6시간”이라는 쿨 내 진동하는 답변이 달렸다.

유튜브에는 ‘추천 사냥터 및 직업’과 같은 신규 유저들을 위한 콘텐츠가 쏟아졌다. 게임 유튜버인 황병규(26·남)씨는 “저희는 대중의 관심사에 따라 영상을 만들다 보니 자연스럽게 메이플스토리를 하게 됐죠”라고 말했다.

(이미지=유투브 메이플스토리 검색 화면)

‘단풍길’ 걷는 메이플스토리

지난 5월 피시방 게임 점유율 2%였던 메이플스토리는 불가 3개월 만에 오버워치를 제쳤다. 그러나 그 후로는 지속적인 서버장애가 발생해 블리자드와 앞서거니 뒤서거니 하고 있다. 유저들은 “넥슨은 물 들어올 때 노 젓고 싶으면 서버관리 똑바로 해라” “단풍길(꽃길을 메이플에 빗댄 말) 걷고 싶으면 잘 좀 하자”고 말하며 진심 어린 충고를 했다.

(이미지=스냅타임)

taboola

댓글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