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냅타임
빡침해소 청춘뉘우스

국내 생리대, 해외 생리대보다 비쌀까?

0 1,411

 

툭하면 논란의 중심에 서는 생리대. 지난 2016년에는 깔창 생리대 사건으로, 지난 해에는 발암 생리대 로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최근에는 생리대의 가격이 문제가 돼 공정거래위원회에 제소됐는데요. 국내 생리대 가격이 너무 비싸다는 소비자들의 불만은 언제나 끊이질 않습니다.

정말 국내 생리대 가격은 해외 생리대보다 높은 수준일까요.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은 “제품이 다양해 비교하기 쉽지는 않지만 일반적으로 국내산 가격이 비싼 것으로 알려져 있다”고 밝혔습니다.

국산 생리대 1개의 평균 가격은 331원으로 일본·미국(181원), 프랑스(218원) 등보다 비싼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자료: 서영교 더불어민주당 의원실)

심지어 유한킴벌리 일부 프리미엄 제품의 한 개당 판매 가격은 최대 510원에 달합니다. (자료: 김승희 자유한국당 의원실)

물론 제조단가, 품질, 브랜드 등의 요소를 같은 기준에서 비교하기란 쉽지 않으므로 더 정밀한 조사가 필요해 보입니다.

하지만 해외 상품과의 비교뿐만 아니라 높은 수준의 가격 상승도 무시할 수 없어 보입니다. 유한킴벌리 제품은 지난 2012년보다 2016년에 19.3% 올랐고, P&G 제품 또한 2011년보다 10.6% 상승했습니다.(자료: 김승희 자유한국당 의원실)

같은 기간(2012년~2015년) 동안 소비자 물가 지수는 5.6% 상승한 데 반해 생리대의 가격 상승은 훨씬 높았습니다.

생리대는 여성이라면 누구나 40여 년 동안 사용해야 하는 필수 제품입니다. 해외에서는 생리대를 공공재로 바라보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생리대가 무상으로 지급되고, 탐폰세가 폐지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생리대를 기타 제조품과 같은 선상이 아닌 생활필수품으로 바라보는 관점의 변화가 필요한 시점입니다.

taboola

댓글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