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세뱃돈, 몇 살까지 받고 싶으세요?

세뱃돈 제한 나이 두고 "대학교 졸업까지" ,"취업 전까지" 의견 다양
"명절 목적 해치지 말아야", "주는데 거절하는 건 결례"
기성세대도 "최고의 덕담", "지출 부담에 20살로 제한" 등 갈려

0

설 명절에 설날 덕담과 함께 받는 세뱃돈은 1020세대들의 큰 관심거리다. 세뱃돈 문화는 일종의 명절 풍습이어서 세뱃돈을 주고받는 나이가 정해져있지 않다. 그래서 설 연휴를 앞두고 ‘올해도 세뱃돈을 받아야 하나’고민하는 경우도 종종 발생한다.

이와 관련해 구직·구인 포털 ‘알바천국’은 2018년 ‘세뱃돈 받는 마지노선 나이’에 대한 설문조사를 했다. 설문에 참여한 10~20대 청년 1719명 중 47.6%(818명)가 ‘나이에 상관없이 주시면 받겠다’고 응답했다. ‘21살~23살’이 24%(213)명으로 2위를 기록했다.

세뱃돈 ‘제한 나이’를 두고 1020세대 사이에서도 여러 얘기가 오간다. ‘취업하기 전 까지 받아도 문제 없다’는 의견과 ‘스무살이 되면 그만 받아야 한다’는 말까지 이들이 주장한 제한 나이대는 천차만별이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대학 졸업하면 자제해야지 vs 취업 전까지는 괜찮아

임경휘(26)씨는 이번 설 연휴를 앞두고 고민거리가 생겼다. 매년 설날 세뱃돈을 받았지만 올해는 사정이 다르기 때문이다. 다음 달 대학 졸업을 앞두고 있는 임 씨는 스스로 세뱃돈 받을 나이가 아니라고 생각한 것이다. 그는 “대학을 졸업하는 순간 더 이상 손을 벌리기 싫어 받을 생각이 없다”고 했다. 이어 “나이가 들수록 초등학생 사촌들과 나란히 앉아 세뱃돈 받는 모습이 눈치보인다”며 올해는 덕담만 주고받고 싶다는 것이다.

하지만 임 씨는 “지금은 받아도 된다”는 친구들의 말을 듣고 고민하고 있다. 임씨의 친구 최신웅(26)씨는 “취업하기 전까지 주면 받아라”라며 문제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최 씨는 “취업 전 까지는 수입이 없고 지출은 많은 시기”라며 “직장을 다니면서 베푸면 된다”고 말했다.

정윤재(24)씨 역시 그만 받아야 한다는 입장이다. 그는 “고등학생이라서 받고, 대학생이라서 받고, 군인이라서 받으면 대체 언제 벗어날거냐”고 지적했다. 정씨는 “단순히 용돈을 벌기 위해 친척들을 만나는 것 아니냐”라며 “명절 의미가 퇴색하는 것 같다”고 했다. 그는 설 연휴날 단체대화방에 세뱃돈 ‘인증’을 하는 친구들을 보면 안타깝다고 말을 이었다. 그 역시 세뱃돈을 여전히 받고 있는 입장이지만 덕담과 함께 얹어주는 ‘복돈’에 의미를 둬야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돈 봉투의 두께와 돈의 색깔에 연연하는걸 보면 나이가 들수록 명절을 재테크로 생각하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반면 천석현(26)씨는 정씨 의견에 반박했다. 건네주는 돈을 거부할 수는 없다는 입장이다.

천 씨는 “보통 세뱃돈을 달라며 강요를 하는 경우는 없지 않느냐”면서 “직접 주는 돈을 거부하는 건 결례가 아닌가 싶다”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세뱃돈을 인증하고 자랑하는 건 잘못됐지만 집안 어른들이 덕담과 함께 주는 돈을 거절할 필요는 없다”고 전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결혼 전까지”, “20살 되면 끝기성세대 생각도 엇갈려

한편 세뱃돈을 줘야 하는 기성세대도 생각은 다양했다.

오동식(58)씨는 “명절날 조카들에게 해줄 수 있는 최고의 덕담”이라고 했다. 지출이 부담되지 않느냐는 질문에 “부담이 될 수밖에 없다”면서도 “지나친 관심을 보이면 꼰대 소리를 들을까 돈만 건네준다”고 대답했다. 그는 직장에 다니는 30세 조카한테도 세뱃돈을 주고 있다고 했다. ‘결혼하기 전 까지는 성인이 아니라고 생각한다’는게 그의 지론이다. 다만 조카가 직장을 다닌 뒤로는 금액을 조금 낮춰 준다고 부연했다.

유정임(62)씨는 설 연휴기간 몇 배로 빠져나가는 지출 부담을 느낀다.

유 씨도 조카들에게 세뱃돈을 줬지만 2년 전부터 ‘성인이 되는 20살까지’로 제한했다. 조카와 자녀를 합쳐 8명에게 빠져나가는 지출을 감당하는게 힘들어졌기 때문이다.

그는 “대학에 가지 않은 조카들도 있어 고등학교 졸업생 까지만 세뱃돈을 주기로 마음 먹었다”고 했다. 그러면서 “막내 조카 두 명이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나면 세뱃돈으로 걱정할 일은 없을 것”이라고 안도했다.

/스냅타임 민준영 기자

댓글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