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감성

1000여 명으로 이룬 ‘감성’있는 W페스타

“세상은 머리로 움직이는 것이 아니라 마음으로 움직이는 것입니다” “감성은 이성이 주는 행복보다 더 많은 행복을 줄 것입니다” 지난 10일, 서을 밀레니엄 힐튼호텔에서 열린 이데일리 W페스타는 이데일리 곽재선 회장의 개회사로 시작했다. 이번 W페스타는 ‘감성: 나의 선택, 나의 개성’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분야의 리더들이 말하는 ‘감성’에 주목했다. 감성이 필요해진 가을 날씨에, 스냅타임이 그…

‘인스타그램’ 히든카드..2030은 더욱 은밀해진다

인스타그램 요즘 누가 써? 인스타그램은 페이스북과 한 우산 아래 같이 있는 소셜네트워킹서비스(SNS)다. 텍스트보다는 이미지 중심으로 일상을 공유하는 형태로 현재 젊은 세대가 가장 많이 이용하는 SNS로 자리 잡고 있다. 앱에이프의 2018년 소셜 카테고리 리포트(SNS Report)에 따르면 2018년 1월부터 9월까지 10대, 20대가 가장 많이 사용한 SNS는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이다. 성별에 따라서…

밀레니얼 사로잡은 ‘느리지만 색다른’ 필름카메라

너무 빠른 세상에 필요한 ‘느린 것들’ 조금은 느린 사진도 괜찮다고 말하는 이들이 있다. 정밀하게 찍고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디지털카메라 대신 필름카메라를 든 사람들이다. 밀레니얼 세대가 누구보다 기술을 빠르게 받아들이는 세대라고 하지만 오히려 최근의 뉴트로(New-tro, 복고의 새로운 해석) 유행은 젊은 층에도 아날로그 감성이 남아 있다는 사실을 방증하고 있다. “신중에 신중을 더해 노출 값을 계산해…

“책을 통해서 마음을 고백하다” 드라마 속 아날로그 감성 열풍ing

최근 드라마에서 책으로 고백하고 마음을 드러내는 것이 빈번해지고 있다. 2016년 히트작 ‘도깨비’부터 ‘시카고타자기’, ‘W’, ‘남자친구’ 지금 방영되고 있는 ‘봄밤’까지 드라마에서 책 노출이 트렌드가 되고 있다. 현대인들이 책을 거의 읽지 않고 전자기기로 생활하며 감정이 메마르는 시대에 살고 있다 보니, 직접 글로 읽는 아날로그 감성에 열광하고 있다. " 공유가 '사랑의 물리학' 시 읽어... 다음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