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강아지비만

우리 개가 비만이라고…

손 한 번 만져보려고 간식 하나, 애교에 넘어가서 간식 두 개. 귀여운 우리 ‘멍멍이’ 잘 먹고 잘 자는 모습만 봐도 집사들은 행복하다. 강아지 ‘집사’ 김서연(여. 26)씨는 강아지 비만에 대해서는 심각하게 생각해본 적이 없다. 통통하면 통통한 것도 귀엽고 뚱뚱해도 뚱뚱한 것도 예쁘다. 이처럼 ‘집사’들은 강아지가 하염없이 예쁘고 귀엽다보니 강아지 비만에 대해서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는 경우가 많다. 반려동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