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관찰

사연을 넘기다..’보는 것’과 ‘관찰’은 다르다

방으로 들어오는 사람을 보고 얼굴에서 그 사람의 국적과 생계 수단까지 알아맞히는 사람이 있다면 누가 떠오르시나요. 대부분은 셜록 홈스를 떠올리실 겁니다. 추리 소설 ‘셜록 홈스 시리즈’를 집필한 아서 코난 도일은 그의 의과대 스승인 ‘조지프 벨’을 모델로 셜록 홈스라는 캐릭터를 창조했습니다. 그의 스승은 중년 여성 아랫입술의 작은 궤양과 뺨의 흉터만 보고 그 여성이 뺨에 가까이 붙여서…

사연을 넘기다…민감함이 장점이라고?

아직도 민감함을 대개 까다롭고 비사교적이고 신경질적인 사람으로 받아들이고 있나요? 상처를 받아도 남들처럼 회복력이 강하지 않고 효율적이지 못하지만 질적으로 우수한 일을 해낼 수 있는 민감한 사람들. 아직도 민감한 사람들에 대해 오해를 하는 사람들에게 책 ‘센서티브’의 저자인 일자 샌드가 들려줄 이야기가 있습니다. 민감한 사람들은 행동하기 전에 기다리고 관찰하고 주의 깊게 생각합니다. 반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