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기상청

[밑줄 쫙!]이주 여성을 향한 무차별 폭행…그가 ‘포기한 것’

읽고 싶은 기사를 포털에서 골라보는 시대. 쏙쏙 이해하고 있나요? 항상 요약을 찾아 나서는 2030 세대를 위해 준비했습니다. 어제의 뉴스를 지금의 언어로 쉽게 전하는 뉴스. 밑줄 쫙, 집중하세요! 첫 번째/ 그가 ‘포기한 것’ 사실 ‘인간이 세상에서 제일 나쁘다’는 깊은 뜻을 알고, 미리 인간을 포기한 것일 수도 있습니다. ◆ 어휴 SNS에 누군가 맞고 있는 영상이 올라왔어요. 지난 4일 전라남도…

봄철 꽃가루 공포..꽃가루농도위험지수를 아시나요

“저는 봄철만 되면 꽃가루 때문에 너무 힘들어요. 길을 지나갈 때도 코가 간지럽고 코가 막히고 재채기도 멈추지 않는데, 무작정 마스크를 쓰고 다니자니 답답하기도 하고요” 겨울철 우리나라를 덮쳤던 미세먼지 대란 이후 봄이 찾아오자 꽃가루로 인한 피해 사례가 늘어나고 있다. 노란 송홧가루가 자동차 표면에 쌓이는가 하면, 꽃가루 알레르기가 있는 대학생, 직장인들은 공부와 업무에도 지장을 줄 정도로 봄철 알레르기 증상이 매우…

벌써 얼었는데…기상청, 한강 공식 결빙 나흘 뒤 발표한 이유는?

한강대교 노량진 쪽 두 번째, 네 번째 교각 사이 얼어야 공식 결빙노량진쪽 유속이 빨라 이 부근이 얼어야 한강 얼었다고 볼 수 있어 한강 결빙이 공식적으로 관측된 31일 오전 관측 기준점이 되는 한강대교 인근이 얼어 있다. (사진=연합뉴스) 지난 27일부터 서울의 최저기온은 영하 10도 이하로 떨어졌다. 지난 28일부터 한강 상류는 얼기 시작했고 하얗게 얼어붙은 한강의 모습은

미세먼지 짙어질수록 안개도 짙어져

따뜻한 수증기 유입 후 미세먼지와 안개 동시 발생 본격적인 겨울철에 들어서면서 초미세먼지 농도가 짙어지는 날 안개가 짙어지는 현상이 동시에 나타나고 있다. 시정 거리가 짧아진 가운데 뿌연 대기가 안개 탓인지, 미세먼지 탓인지 구분이 안 될 정도다. 18일 기상청은 안개가 잘 생성될 수 있는 기후조건에서는 미세먼지 농도도 짙아질 수 있어 미세먼지 농도와 안개가 동시에 짙어지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고…

서울에 첫눈…“공식 관측소에 내려야 인정”

종로구 송월동 기상관측소 기준 관측돼야 공식기록으로 인정 기상청 “같은 조건·환경서 측정…매해 정확한 비교할 수 있어” 서울에 내리는 첫눈을 만끽하려는 사람들의 기대가 커지고 있다. 서울에 첫눈이 내리는 평년(1981년~2010년 평균)값은 11월21일이다. 지난해에는 11월17일에 첫눈이 내렸다. 평년대비 4일 빨리 내렸다. 지난해 11월17일 첫눈의 공식집계를 두고 온라인상에서는 한때 혼란이…

‘솥뚜껑 보고 놀란 가슴’…북한 지진에 핵실험?

기상청 “자연지진…핵실험에 따른 인공지진 아니야” 인공지진 땐 바람 타고 방사능 물질 넘어오는지 살펴 지난 5일 정오께 북한 황해남도 옹진군 해역서 규모 3.2, 약 5분 뒤 부근에서 규모 3.1의 지진이 연달아 발생했다. 이날 기상청은 “자연지진으로 분석했다”며 “핵실험 등에 따른 인공지진은 아니라”고 밝혔다. 시민들은 그간 핵실험에 따른 인공지진이 발생했던 만큼 ‘이번에도 인공지진이 아니냐’며 의구심을…

태풍 콩레이 북상…북한은 어떻게 대처할까?

지난 2016년 제10호 태풍 '라이언 룩' 상륙 당시 이재민만 약 30만 명 북한 정부 태풍 대책, 피해 막기에 여전히 미흡…국제기구 도움에 의존 제25호 태풍 콩레이의 영향으로 한반도 전역에 강한 비바람이 불 것으로 관측됐다. 기상청은 5일(오늘)부터 6일 오전까지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mm의 비가 내릴 것이라고 예보했다. 행정안전부는 4일 저녁부터 위기 경보 ‘주의’ 단계를…

폭염 경보 문자는 한 번만 발송하나요?

올 여름 국내에 있었다면 다들 삐~ 소리와 함께 폭염 안내 문자를 한 번씩 받아봤을 것입니다. 그 중 서울에 거주하는 시민이라면 7월 16일과 20일, 그리고 오늘에 거쳐 3번의 안내 문자를 받았을 것입니다. 기상청은 여름철 일 최고기온에 따라 폭염주의보와 폭염경보를 발령합니다. 폭염주의보는 일 최고기온이 33도 이상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