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기차

[갑자기 배낭여행] 킬리만자로 고산병에 죽을뻔…최악 순간 톱2

첫 여행의 추억은 강렬하다. 가장 좋았던 순간을 생각해보면 ‘이것도 좋았고, 저것도 좋았지’하면서 여러 가지가 떠오른다. 하지만 가장 싫었던 경험을 떠올려보면 ‘그건 바로 이거였어!’하는 확답이 나오기 쉽다. 소매치기 당한 일, 현지인에게 속아 돈을 날린 일, 중요한 비행기나 버스를 놓쳤던 일 등등. 싫었던 기억은 사람의 뇌리에 훨씬 깊게 박히는 것 같다. 생전 처음 혼자 떠나는 배낭여행에 좋은 일만 가득하긴 어렵다.…

[카드뉴스] 철도의 날이 6월 28일이 된 이유는?

◇ 6월 28일은 철도의 날! ◇ 매년 6월 28일은 철도의 날입니다. 철도의 날은 기간 교통수단으로서의 철도의 의의를 높이고, 종사원들의 노고를 위로하기 위하여 지정한 날입니다. ◇ 본래 노량진-제물포간 최초로 철도가 개통된 1899년 9월 18일을 철도의 날로 기념했으나, 일제 잔재라는 비판에 따라 2018년부터 철도의 날을 6월 28일로 개정했습니다.…

[카드뉴스] “KTX 빈 좌석 예매, 민폐인가요?”

◇ KTX 빈 좌석 예매, 민폐 vs 자유? ◇ 최근 주말 동안 여행을 다녀온 강하늘(가명·27)씨는 KTX에서 불편한 일을 겪었습니다. 짐이 많아 옆자리까지 두 자리를 예매한 강하늘 씨에게 입석으로 기차를 탄 승객이 “그럴 거면 비행기를 타라”며 비난을 한 것입니다. 강하늘 씨는 “만약 양해를 구했다면 당연히 자리에 앉아도 된다고 했을 것”이라며 “짐 때문에…

“혼자선 버스도 이용 못 해” 갈 길 먼 휠체어 장애인 이동권

“아침에 지하철을 타면 출근 시간에 왜 나왔느냐고 뭐라고 하시는 분들이 많아요. 심지어 나이 드신 분도 아니고 30대 정도로 보이는 분이 바빠 죽겠는데 왜 타서 귀찮게 하느냐고 휠체어 좌석으로 빨리 가라고 욕하면서 소리치시더라고요” 지난해 7월 신길역에서 시청역 구간에서 서울장애인차별철폐연대에서는 지하철 승하차를 반복하는 휠체어 탑승 운동을 진행했다. 당시 단체는 2017년 신길역 휠체어 리프트 이용 중 장애인이…

[갑자기 분위기 배낭여행] 남아공이 그리워지는 4가지 경험

‘용의 산’에 올라 끝없이 뻗어나가는 산맥 줄기를 감상하기, ‘아프리카스러운’ 오지 마을의 전통가옥에서 하룻밤을 지내기, 해변에서 서핑하다가 펭귄과 함께 일광욕하기...지루한 일상의 때를 말끔히 씻겨줄 이 일탈 행위들의 공통점은 바로 '남아프리카공화국(Republic of South Africa)'에서 경험할 수 있다는 것이다. 넬슨 만델라와 테이블마운틴, 월드컵과 ‘부부젤라’로 익숙한 남아공은 넓은 땅덩이만큼이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