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Z세대의 고민과 생각을 함께하는
MZ세대를 위한 뉴스서비스
브라우징 태그

노조

[밑줄 쫙!] 해고자·실직자도 ‘노조’ 가입 가능해졌다

읽고 싶은 기사를 포털에서 골라보는 시대. 쏙쏙 이해하고 있나요? 항상 요약을 찾아 나서는 2030 세대를 위해 준비했습니다. 어제의 뉴스를 지금의 언어로 쉽게 전하는 시간. 밑줄 쫙, 집중하세요! 첫 번째/ 해고자·실업자 노조 가입 허용... 개정 노조법 6일부터 시행 해고자와 실업자의 노조 가입을…

해외서는 ‘아티스트’·국내서는 ‘범법자’…노조 결성한 타투이스트

지난 2월 국내 최초로 타투이스트로 구성된 노동조합(민주노총 화섬식품노조 타투유니온지회)가 출범했다. 국내 타투이스트의 수가 2만여 명에 육박하고, 100만명 이상이 타투 시술을 받은 것으로 추산되지만 여전히 타투이스트는 비직업인으로 인정돼 노동법의 사각지대에 있기 때문이다. 주요 선진국과 달리 한국은…

“밤새 운전해도 주간이랑 같은 시급?” 사각지대 놓인 타다 기사

“낮에 일해도 시급 1만 원, 밤에 일해도 시급 1만 원이면 너무하지 않나요? 교통비로 쓰라고 1만 원이나 2만 원씩 더 주긴 하지만 원래 근로기준법상으로는 50%를 더 줘야 하는 건데. 어떻게 법망을 피해 가는 건지 모르겠어요.” 타다(TADA)는 자동차 대여 업체인 쏘카의 자동차에 외부 업체의 기사를…

5일만에 극적 타결..서울대 시설노동자 파업이 남긴 상처

한정수(가명·28·여) 씨는 “늦게나마 학교 본부와 노조의 합의안이 도출돼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며 “새 총장과 본부도 이렇게까지 사태를 끌고 온 것에 대해 반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학생 사회도 그간의 논의를 되짚어서 노동권과 학교 구성원 간의 연대에 대해 진지하게 다시 짚어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양진호 방지법과 직장갑질지수 필요”

오진호 ‘직장갑질 119’총괄 스텝 “양진호 사건은 직장갑질 끝판왕 보여준 것” 갑질지수 개발 진행 중…직장 복지 수준 측정  회사 직원에게 폭행과 폭언을 하고 수련회 등에서 엽기행각을 벌인 양진호 한국미래기술회장의 갑질 문제가 우리 사회를 발칵 뒤집어 놨다. 국가인권위원회가 지난해 20세~64세…

지상직승무원의 눈물…“우리가 노예인가요”

“월급 고작 145만원인데…하루 17시간 이상 근무라니” 공항대기실 쪽잠은 기본…“정해진 식사시간도 없어요” 쉴새없는 장시간 근무에 여자 승무원 ‘생리불순’까지 저임금·장시간노동, 입사 1년 미만 퇴사율 50% 육박 김하율(25)씨는 국내 항공사 하청업체를 통해 인천공항 지상직 승무원으로 4년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