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단절

사연을 넘기다…내 가장 큰 적은 나

현실 청춘들의 고민에 책이 전하는 지혜 지금 우리 사회는 과거 그 어느 때보다 에고(Ego)의 불길에 사납게 부채질을 해대고 있습니다. 사회관계망 서비스(SNS)에는 자신이 얼마나 괜찮은 사람인지, 자신이 얼마나 잘 나가고 있는지 드러내는 말들이 가득합니다. 하지만 책 ‘에고라는 적’의 저자는 타인으로부터 받는 인정이나 지위에 신경을 쓰는 대신 무엇을 실천하고 공부할지를…

꼴도 보기 싫은 너, 내 SNS에서 나가줄래?

"우리 때는 이사 가거나 멀어지면 인연이 끊기는 게 태반이었어." 휴대폰이 없던 시대, 카톡이 없던 시대, 원치 않아도 영영 이별하게 되는 상황이 종종 발생했다. 반면 인터넷, SNS가 발달한 지금의 20대는 원한다면 오래전 헤어진 인연도 찾을 수 있다. SNS를 통해 새로운 인간관계를 형성하는 것도 가능하다. 이렇게만 보면 지금의 20대는 인간관계의 풍요로움을 누릴 수 있는 것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