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보이스피싱

“엄마 나 갑자기 돈이 필요해”… 카톡 피싱 의심해야!

얼마전 50대 한 모씨는 조카를 사칭한 이에게 '카톡 피싱'을 당했다. 조카를 사칭한 누군가가 한 씨에게 급한 일이 생겨 돈을 보내달라고 카카오톡 메신저로 연락한 것이다. 그는 범인이 조카의 프로필 사진까지 그대로 베껴 처음에는 의심하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한 씨는 “조카에게 전화를 걸었지만 받지 않았다"며 "전화를 계속 끊기에 의심이 되어 돈을 바로 송금하지 않아 추가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직장인 정…

What’s up 금융…보이스피싱 범죄 수법에도 유행이 있다

보이스피싱 유형 및 피해예방법 꿀팁  회사원 이선영(27·여)씨는 경찰서에서 걸려온 한 통의 전화를 받았다. 자신을 영등포 경찰서 수사과장이라 소개한 형사는 이씨의 개인정보가 중국 사기범에 유출됐다고 했다. 그는 이씨의 계좌에 있는 돈을 모두 국가 안전계좌로 이체해야 한다며 불러준 계좌로 돈을 보내라 요구했다. 개인정보가 유출됐다는 말에 불안해진 이씨는 바로 형사가 불러준 계좌로 돈을 이체했다.…

What’s up 금융…보이스피싱 피해자 82%가 ‘2030’

박모(29)씨는 금융감독원 관계자라 칭하는 한 남자로부터 “명의가 도용돼 예금 인출 위험이 있으니 돈을 금감원에 보관하라”라는 내용의 전화를 받았다. 그는 금융감독원 인근에서 통화 상대방을 찾아 현금 4000만원을 전달했다. 통화 상대방은 보이스피싱 사기범이었다. 그는 심지어 금융감독원 앞에서 직원 행세를 하며 피해자를 안심시키기까지 했다. 보이스피싱 사기 수법이 점점 대담해지고 있는 가운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