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수험생

내게 맞는 캠퍼스는 어디? “유튜브에 답이 있다”

올해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이 30일 앞으로 다가왔다. 얼마 남지않은 수능을 앞두고 수험생들의 마음은 벌써부터 대학 캠퍼스를 거닐고 있다. 가고 싶은 대학 캠퍼스를 상상하며 힘든 고3 시절을 버티기도 한다. 특히 최근에는 직접 가보지 않더라도 수험생들이 자신에게 맞는 대학과 전공을 선택할 수 있는 정보들이 급증했다. 바로 유튜브에 넘쳐나는 대학 정보들 덕분이다. 학교별 유튜브 채널은 중·고등학생들 사이에서 큰…

199만원 수강증 구매해도 두 번밖에 못들어…공시생이 호구?

공무원시험을 준비하는 수험생들이 가장 어려움을 겪는 건 시험 준비에 들어가는 돈, 즉, ‘경제적 부담’이다. 책값부터 학원·인터넷강의 비용, 생활비까지 한 달에 들어가는 비용이 만만찮다. 그런데 공시생을 상대로 운영하는 공무원시험학원이 갖가지 제한을 걸어두고 있어 이들의 부담을 더욱 가중하고 있다. 시험 부담? 수강료가 더 막막하게 해 별다른 수입원이 없는 공시생들은 학원…

[요즘 캠퍼스] 공시, 임용, 회시…시험 공화국에 사는 2030

“부모님 권유로 3년 정도 ‘피트(PEET, 약학대학입문자격시험)’ 공부를 했어요. 수험기간이 길어도 여전히 합격이 불확실하다는 게 제일 힘들죠. 그런데 취업도 만만찮게 어렵잖아요. 취업에 성공한다 해도 만족할 만한 연봉을 받으면서 안정적으로 살 수 있는 환경을 보장 받는 것도 아니구요.” 서울의 4년제 대학에서 화학과를 전공한 감두현(가명·29) 씨는 다른 많은 화학과 학생들처럼 피트를 공부했다. 취업을 해도…

여경 수험생들 “대림동 논란 상처…차라리 성별 기준 없앴으면”

"저도 그렇고 제 주변에 경찰공무원을 꿈꾸는 여자 친구들은 남자 애들 못지 않게 정말 피나게 노력하고 있거든요. 이번 사건으로 '역시 여경은 안돼'란 인식이 더 강화되는 것 같아서 힘이 빠져요. 열심히 준비하는 여경 준비생들까지 함께 부정하는 느낌이 들거든요. " 2년째 경찰공무원을 준비 중인 공무원 시험 준비생 김선영(가명·25·여)씨는 술 취한 남성을 제압하던 여성 경찰관의 영상이 논란을 얻은 뒤로…

5천원 고시뷔페, 반찬이 9가지 “마음껏 즐겨요”(영상)

 치솟는 식자재비와 인건비, 임대료에 외식물가 상승 압박이 커지고 있다. 수험생을 타깃으로 저렴한 물가를 자랑하던 노량진 식당가도 예외는 아니다. 10여년 넘게 인심으로 고시촌 거리를 버텼지만 울며 겨자먹기로 음식 가격을 올리거나 문을 닫는 곳들이 부지기수다. 이런 때 고기와 야채가 고루 어우러진 5가지 반찬에 종류별로 골라 즐겨먹는 즉석 라면, 국, 과일, 베이커리까지. 한 끼 5000원에 당일 입고·소진되는…

수험생에서 18만 먹방 유투버로…”실패 두려워 말고 삶을 즐기세요”

 역사 선생님이 되고 싶었던 임용고시 수험생은 세숫대야와 밥솥을 들고 전국을 누비는 '먹방(먹는 방송)' 1인 미디어가 됐다. 아프리카 TV에서만 5만 5000명, 유투브에서는 18만명의 구독자들이 그가 음식을 고르고 먹는 모습을 지켜본다. 수험 생활을 관둔 뒤에도 역사에 대한 애정을 잃어버리지 않았다. 자신의 위치에서 시대가 낳은 슬픔의 역사를 세상에 알리고 도움을 주고자 먹방을 시작한 이래 꾸준히 위안부 피해자 쉼터인…

만능티켓 ‘수험표’ 혜택 이벤트

1. 우리은행: 만 17세~19세 우리은행 계좌의 체크카드 이용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LG그램노트북(3명)·최신 아이폰(5명)·에어팟(12명) 증정한다. (2018.11.16~2019.1.31) 2. 서울랜드: 수험표를 제시하면 자유이용권을 1만7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2018.11.15~12.31) 3. 에버랜드:  수험표를 제시하면 한해 주간권과 오후권을 할인받을 수 있다.…

“제 수능은 D-365일 남았습니다”

재수 선택의 이유…취업·미래 불안감 때문 대학 재학생 10명중 6명 학교·학과에 불만 박모(26)씨는 올해 대학에 입학한 늦깎이 대학생이다. 6년 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의 성적에 맞춰 담임선생님이 추천하는 학교와 학과를 선택해 입학했지만 좀처럼 마음을 붙일 수 없어 2개월 만에 자퇴를 선택했다. 군 복무 후 1년여간 다시 수능 준비를 해 원하는 학과에 진학했다. 박씨는 “고3 때 너도나도 대학에…

스냅한컷…수험생이여 꽃을 피우라!

△겨울을 맞이하기 전 푸른 가을 하늘과 어울리는 가을의 코스모스가 바람에 살랑거립니다. 한 목표를 향해 수년간 달려온 노력의 결실을 볼 순간이 어김없이 찾아왔습니다. 바람을 이겨낸 저 코스모스처럼 힘든 시간을 이겨낸 당신도 가장 아름다운 꽃을 피우리라 믿습니다. “역경을 이겨내고 핀 꽃이 가장 아름다운 꽃이다.” 영화 뮬란의 대사처럼 대한민국 모든 수험생 여러분을 응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