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악성댓글

도 넘은 반일감정… 2세 여아 향한 무분별한 악플

지난해 일본 동요 대회에서 은상을 수상한 뒤 한국 누리꾼에게 일약 화제가 된 무라카타 노노카(2)에 대한 도 넘은 악성 댓글이 지속되고 있다. 반일감정을 개인, 그것도 두 살밖에 지나지 않은 어린이에게까지 투영하는 것은 지나치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한국에도 우동이 있나요"... SNS서 악성 댓글 테러  노노카 양는 지난해 11월 도쿄 롯본기에서 열린 동요…

연예는 NO, 스포츠는 OK? … “스포츠 기사 댓글도 막아주세요”

여자 프로배구 선수 고유민(25)이 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하면서 스포츠 뉴스의 악성 댓글에 대한 문제가 다시 조명을 받고 있다. 생전 고유민 선수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팬도 아니신 분들이 어쭙잖은 충고 같은 글 보내지 말라”며 악성 댓글에 대한 고충을 드러냈다. 현재 주요 포털사이트들의 스포츠 뉴스에는 누구나 댓글을 달 수 있다. 악성 댓글이 사회적 문제로 비화하면서 댓글 서비스를 중단한 연예 뉴스와는…

설리의 죽음이 남긴 의미, 20대가 말하다

연예인이기 이전에 한 사람으로서, 여성으로서 당당하고 자유롭게 살아가길 원했던 설리(최진리). 2005년 SBS 드라마 ‘서동요’로 데뷔한 최진리는 에프엑스의 멤버 설리이자 연기자 설리로 살다 25세라는 어린 나이에 세상을 떠났다. 지난 15일 설리의 죽음은 20대들에게 더욱 충격적으로 다가왔고 그 극단적인 선택의 이유로 ‘악플러’의 잔인한 만행이 공분을 자아냈다. 20대들이 생각하는 설리는 어떨까. 20대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