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운동

온라인PT, 포스트코로나 시대에도 인기 이어간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언택트(비대면) 방식의 ‘온라인 PT(personal training)’가 인기를 끌고 있다. 정부가 최근 국내 코로나19 확산이 진정세로 접어들면서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를 '생활속 거리두기'로 완화했지만 감염에 대한 두려움은 지속되고 있다. 이에 따라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더라도 온라인PT와 같은 은 비대면 사업의 호황이 지속할 것이라는 전망이 설득력을 얻고 있다.…

7시간 교육만 받으면 나도 전문가?… 필라테스 자격증 난립 피해 多

각종 민간 자격증이 난립하는 가운데 자질 부족 필라테스 전문가들로 인해 피해 사례가 속출하고 있다. 필라테스 민간 자격증은 단 7시간 교육에 약 40만원의 비용만 내면 취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요가·필라테스 관련 피해구제 접수 건수는 2016년 237건, 2017년 335건, 지난해 1∼9월 258건으로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자질 부족 강사들로 인한 피해는…

평균 나이 74세 치어리더 “마음은 낭랑 18세 입니다”

대한민국이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면서 실버 세대들의 이색적인 여가활동이 주목 받고 있다. 일반적으로 노인들의 취미라 함은 장기 두기, 뜨개질하기 등을 떠올리기 마련이었다. 하지만 이제는 젊은이들만의 영역이었던 치어리더, 악기 연주 등 실버 세대들의 취미활동이 갈수록 다양해지고 있다. 현재, 노인 인구는 768만 명으로 2016년 대비 92만 명 대폭 증가했다. 2026년에는 전체인구의 21%를 상회하는 초 고령화…

트렌드vs불편함?..레깅스를 바라보는 두가지 시선

최근 운동복 차림으로 거리를 활보하는 사람들이 눈에 띄게 늘었다. 운동이 목적인 헬스장뿐만 아니라 학교, 회사, 백화점과 같은 공공장소도 예외는 아니다. 이런 스포츠웨어와 일상복의 경계를 허문 가벼운 스포츠웨어를 ‘애슬레저 룩’이라고 칭한다.  '애슬래틱 (Atheletic)' 과 '레저 (Leisure)' 의 합성어로 20~30대 여성들 사이에서 필수 아이템이 되어버린 레깅스가 대표적이다. 애슬레저 룩의 인기에 힘입어…

영화도 불매…항일전쟁 영화 관심 폭발 vs 일본 애니매이션 참패

반일감정 확산..'봉오동전투' '김복동' 등 일본 소재 영화 인기 일본의 한국 백색국가(화이트리스트·수출 심사 간소화 우대국) 제외 조치에 따라 양국의 갈등이 격화되는 가운데 그 여파가 영화계로까지 이어지고 있다. 이를 반영하듯 한국이 일본에게 맞서 싸우고, 투쟁했던 역사를 다룬 영화가 줄줄이 개봉한다. 오는 7일 1919년 3. 1운동 이후 봉오동 일대에서 일어나는 일본 제국군과 독립군의 무장항쟁 이야기를…

유니클로 아웃! “대체 브랜드 없을까?”

"망언 유니클로... 소비자 기만행위 분노" 소비자들이 뿔났다. 최근 일본 의류 브랜드 유니클로의 '망언'이 국민적 분노를 사고 있는 가운데 한국 소비자를 봉으로 여긴 행동들이 곳곳에서 드러났다. 코리아 블랙 프라이데이 때 행사한 옷들 중 가격표에 스티커를 붙여 더 비싸게 판 것. 거기에 제조 연월도 1년도 넘는 제품이어서 소비자들의 분노를 샀다. 이외에도 한국은 일본보다 유니클로 가격이 평균적으로 30% 이상…

“25년간 日불매 성공한적 없다” 이번엔 다를까?

"일본 여행객이 없어지면, 아베 지지율도 줄어들 것... 불매하자" 지난 15일  '공부의 신' 강성태가 "일본 불매운동은 25년간 한 번도 성공한 적이 없습니다"라는 제목으로 올린 영상이 현재 조회 수 131만 회를 기록하며 히트를 치고 있다.  강성태는 "아직도 일본에는 한국 여행객이 많다"며 "그렇지만 일본은 한국 수출을 규제하며 우리의 급소를 공격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우리가 일본 관광객을…

“예쁘면 회비 안 받아”… 헬스장 = 클럽? 성 상품화 논란

지난 4월 유튜브에 올라온 헬스 관련 영상이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성 상품화’ 논란에 불을 지피고 있다. 영상에서 한 헬스 유튜버는 “여자가 예쁘면 별안간 이득이 생기곤 한다”며 예쁜 여회원은 헬스장을 공짜로 다닌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이어서 그는 “(예쁜 여자가) 한 달 정도 끊고 운동을 다니다 보면 팀장 트레이너가 와서 회비 안 받을 테니 편하게 운동하시라”며 “가능하면 사람 많은 저녁때 나와달라”고 얘기를…

“몰래 화장실에서, 밤 지새우며” 류현진 보며 힐링하는 2030

“시차가 다르니까 새벽 2시에 경기를 할 때도 있죠. 조금 피곤해도 자랑스럽고 즐거워서 새벽에 챙겨 봐요”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활약 중인 류현진의 올 시즌 행보가 심상치 않다. 6월 12일 현재 13경기에 등판해 9승 1패, 평균자책점은 1.36으로 메이저리그 1위를 기록 중이다. 게다가 올 시즌 선발 등판한 13번의 경기에서 모두 2실점 이하, 그리고 1볼넷 이하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이는 MLB 역사에서도…

[인터뷰] “청년·청소년 위한 환경운동 만들어 나가요”

"청년들이 사회운동을 할 수 있는 여건이 생기면 좋겠어요" 홍다경 지지배 대표는 “청년들이 창의적인 사회운동을 이어갈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어야 한다”고 입을 열었다. 홍 대표는 지난 2017년 12월부터 청년 동아리 ‘지지배’를 운영 해왔다. 지지배는 ‘지구를 지키기 위한 배움이 있는 곳’의 약어로, 청년 및 청소년들에게 분리배출을 교육하는 환경운동 동아리다. 기성세대를 중심으로 운영되는 기존 환경 단체들과…

“직장인 위해 찾아가는 체육관”..직접 가보니

“평소에는 쉽게 접하지 못하는 다양한 운동 기구들도 있고, 또 오히려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종목들이어서 점심시간에 가볍고 기분 좋게 할 수 있어서 좋아요” ‘2018 국민생활체육참여실태조사’에 따르면 많은 사람들이 스포츠 활동에 규칙적으로 참여하지 못하는 이유에 대해 ‘체육 활동 가능 시간 부족’(53%)를 꼽았다. 직장인 김하민(가명·29) 씨는 “운동을 하고 싶어도 회식도 많고 야근도 잦아 시간 내서 운동하러…

“슬릭 해봤다”…매일 끙끙 앓아도 피트니트 센터로

‘운동 제로’ 본지 장휘 배진솔 기자…어제 들이켠 술과 안주가 ‘원망’개인 식단부터 몸매 변화, 운동 계획까지…데이터로 자세히 훑어줘  (사진=슬릭 프로젝트 제공) “헉헉. 아우 죽겠네.”“장휘씨. 할 수 있어요. 빨리. 더 빨리” “진솔씨도 힘을 더 내요. 허리 업. 빨리빨리.” 낮 12시, 서울 여의도의 한 피트니스 센터. 20여명의 직장인이 한데 어우러져 “아우 죽겠네”를 연방

“혼자 하면 무슨 재미?”…그룹운동으로 6개월 15kg 줄이기

‘단순 다이어트’에서 ‘운동 생활화’로 바꿀 수 있어단체 수업 후 개별과제 하는 ‘슬릭 프로젝트’ 유행SNS 통해 쉽게 신청할 수 있어…‘함께 운동’ 장점 직장인 이모(28) 씨는 혼자 하는 헬스에 흥미가 떨어져 ‘슬릭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광고만 보고 고민하던 찰나 15~16명의 사람이 모여 즐겁게 운동하는 곳이 있다기에 참여했다. 이씨는 “6개월 만에 15kg을 감량했다”며 “혼자 하면 금방 포기하는데 같이 운동하는…

‘날씬해야 일 잘하지’…사회가 만든 마름 강박증

취준생 A(28)씨는키 163cm에 몸무게가 75kg으로 지금까지 ‘돼지’라는 별명을 달고 살았다. 그가 한 대학의 교직원으로 취업하기 위해 최종면접을 봤을 때 믿을 수 없는 질문을 받았다. “자네는 몸무게가 어떻게 되나?” “70kg 정도 나갑니다.” “20대에 벌써 몸이 저런데 40대 되면 성인병을 달고 살겠네. 그럼 일을 제대로 할 수 있겠나…” 당황스러웠지만, 기회를 놓치기 싫었던…

북한에도 국민체조가 있다?

“국민체조 시작! 하나, 둘, 셋, 넷…” 모두 귀에 익는 구령이다. 20대부터 50대라면 학창시절 다 같이 운동장에 모여 국민체조 한번 쯤 해봤을 것이다. 제자리걸음부터 숨고르기까지, 20대는 특히 국민체조와 새천년체조를 모두 경험한 나이다. 그런데 이런 국민체조가 북한에도 있다. 북한식 국민체조 “대중율동체조” 북한의 국민체조는 '대중율동체조'라고 부른다. 이밖에 연령별로 소년율동체조와…

여름철 다이어트, 넌 어떻게 하니?

펄펄 끓는 대한민국. 높아진 기온만큼 사람들의 옷도 얇다. 노출이 많고 몸매가 그대로 드러나는 옷을 입어야 하니 다른 사람의 눈치를 안 볼 수 없다. 늘어진 뱃살에 팔뚝살, 탄력 없는 엉덩이 라인까지 몸매에 대한 신경을 안 쓸래야 안 쓸 수가 없는 노릇이다. 한 여름의 청춘들은 '몸매 환골탈태'를 위해 분주하다. ◇ 다이어트 어서 와~ 또 만났네? 결혼정보회사 듀오에서 최근 2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