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인스타

“보정 없는 나를 사랑해” 유명 스타의 셀룰라이트 릴레이

팝 스타 데미 로바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이 개시되었다. 그녀의 셀룰라이트가 적나라하게 보이는 비키니 사진이었다. 7400만의 팔로워를 가진 유명한 팝스타임에도 불구하고 보정되지 않은 자신의 사진을 올린 것은 매우 이례적인 사건. 그녀는 보정되지 않은 자신의 비키니 사진이 가장 큰 두려움이라며 운을 뗐다. “이제는 내 몸을 부끄러워하는데 지쳤다. 사람들이 생각하는 미의 기준에 맞추려고 노력하기보단 진정한…

인플루언서의 꿈…‘좋아요’ 실제 구매해보니

팔로워 '좋아요'도 구매하는 시대가 왔다. 마케팅 시장에서 SNS의 영향력이 점점 커지면서 인플루언서를 꿈꾸는 이들을 대상으로 ‘팔로워’와 ‘좋아요’ 를 사고파는 업체까지 성행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일시적으로 만들어지는 인위적인 팔로워는 아무런 의미가 없다"며 "자신의 노력과 땀이 들어간 콘텐츠로 승부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인플루언서 만들어줄게 SNS가 활발해지며 마케팅에 자체 SNS나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인스타각’ 예쁜 카페들…비싸고 자리도 불편 ‘SNS세’ 논란

“요즘 핫하다는 카페 커피 가격이 터무니 없이 비싼 것 같아요. 유행하는 공사장 느낌의 카페들에 가면 위생 문제가 걱정되기도 하고요.” 최근 ‘인스타 감성 카페'에 대한 논란이 거세다. 인스타 감성 카페란 인스타그램 등의 SNS에 올릴 만큼 예쁜 음료를 파는 카페를 일컫는 용어다. 이런 인스타용 카페들에 대해 음료는 예쁘지만 양이 적고 가격도 비싸며, 테이블도 불편하다는 지적이 많다.  여기에 비위생적 인테리어,…

학교 내 레깅스 착용 논란…’민망해 보기 불편’VS’개인의 자유’

지난 13일 모 대학 커뮤니티에 “딱 붙는 레깅스 학교에서 입는 게 좀 그래?”라는 글이 올라와 학생들 간 논쟁이 일어났다. 레깅스를 입는 것은 개인의 자유라는 입장과 민망한 복장인 것은 사실이니 학교에서는 입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입장이 팽팽히 대립했다. 이와 같이 2030세대를 중심으로 ‘레깅스 논쟁’이 일어나고 있다. 대학 커뮤니티에 글을 올린 학생은 “긴 티로 (엉덩이 쪽을) 안 가린 채 입는 건 학교에서는…

도넘은사이버폭력…④”내 SNS에 신경 꺼줄래”

‘파리지옥’ SNS에 빠져 끊고 싶어도 못 끊어 직장인 43%, 회사용·개인용 SNS따로 관리해 지나친 직장동료 관심에 사생활 침해 논란도 디자이너 유슬아(26)씨는 직장 동료와 인스타그램 계정을 공유하고 난 후 불편함을 토로했다. 친한 동료는 상관없었다. 하지만 별로 친하지도 않고 내심 속으로 싫어하고 있던 동료가 “친추(친구추가)했는데 못 봤어요”라고 하기에 모르는 척 그 자리에서 맞팔을 맺었던 것이…

해시태그의 힘…”SNS 공동구매로 화장품 사봤니?”

“너무 좋아서 한정 수량으로 공구 진행합니다!” #화장품공구 SNS 인스타그램에 화장품 공구(공동구매)라는 해시태그를 달아 검색해보면 1만5000개의 게시물을 볼 수 있다. 인플루언서(influencer)는 '써보니까 진작 쓸 걸 했어요~너무 좋아서 인친(인스타그램 친구)님들께도 소량 공구 진행합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제한된 수량으로 공구를 진행한다. 인플루언서는 '타인에게 영향을 미치는 개인'을 뜻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