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냅타임
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일본

“위안부 문제, 당시 소녀의 아픔에 더 관심을”

창작 뮤지컬 ‘컴포트 우먼’ 김현준 감독 3년만에 다시 오프브로드웨이 무대에 배우 오디션 전 세계에서 3000여명 몰려 “정치·사회적 관점 아닌 인간적 관점 접근” “아시아인 스토리 美시장에 맞게 제작할 것” “위안부 문제는 한국과 일본…

욱일기논란…③‘혐한’ 난무하는 일본 애니·게임

'잘못 인정하긴커녕'…한국 조롱 발언·내용 ‘다반사’ 애니·게임 인기 끌자…韓 청소년 무분별하게 추종 “청소년들 왜곡된 역사관 가질 수 있어” 대책 필요 이달 10일 시작하는 제주 국제관함식에 일본 해군의 욱일기 게양 논란이 불참으로 일단락됐다. 이런…

천방지축 얼렁뚱땅 스냅타임의 삐에로쑈핑

코엑스에 새롭게 오픈한 삐에로쑈핑! 세상천지 있는 물건 없는 물건은 다 모아놨다고 하는데.... 너무 넓고! 너무 많고! 너무 어지러워! 다섯 명이 가면 두 명이 돼서 돌아온다는 삐에로 쑈-핑!!! 스냅타임이 갔다 왔습니다!!

펫팸스토리…”고양이 탐정을 아시나요”

“천직을 찾은 것 같아요. 고양이 탐정하려고 일본에서 1년여간 공부도 하고 왔지요.” 투박한 부산 사투리, 무뚝뚝한 표정 안에 왠지 모를 따뜻한 미소가 스며 있다. 올해로 5년째 집 나간 고양이를 찾아주고 있는 ‘고양이…

“비오는 날 이런 애니 어때요”…’폭풍우 치는 밤에’

며칠 새 폭우가 쏟아지고 개었다를 반복하고 있다. 요즘처럼 궂은 날씨에 보기 좋은 애니메이션 ‘폭풍우 치는 밤에’를 소개한다. ‘폭풍우 치는 밤에’는 사회적으론 허용하지 않는 늑대 ‘가부’와 염소 ‘메이’의 우정을 그린 애니메이션이다. 원작 동화인 ‘가부와…

주 52시간 근무…”이 정도가 적다고요?”

"주 52시간이면 충분히 일한 거 아닌가요. 얼마나 더 해야 만족하는 건가요." 야근과 밤샘 근무가 당연했던 5060세대는 이런 20대의 생각을 이해하지 못한다. 회사가 성장하고 나라가 발전해야 하는 데 개인의 이기심만 채우는 행동이라고 치부한다. 때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