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자취

여성 ‘혼밥족’의 호소…”배달시켜 먹기 무서워요”

지난달 중순 배달앱을 악용한  한 20대 남성의 범죄 사건이 발생했다. 이 남성은 전 여자친구의 주소를 알아내기 위해 배달앱 고객센터에 전화를 걸었다. 전 여자친구의 전화번호를 말하면서 ‘주문을 했는데 배달이 안됐으니 주소를 확인해달라’고 했다. 고객센터는 이에 응했고 남성은 여성의 집에 침입해 폭행을 저질렀다. 배달앱의 두 얼굴..여성 혼밥족 대상 범죄 기승 최근 배달 음식 이용 건수가 급증한 가운데 여성들을…

“간편하고 건강해야 해!”…편의점 웰빙 간편식 열풍

“요새 편의점에서 한 끼 식사 대용 상품들을 많이 구매해요. 가격도 싸고 간단하게 만들어 먹을 수 있는데다 건강에 좋은 식품들도 많아서 다양하게 골라 먹는 재미가 있어요.” 최근 편의점 간편식이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CU에서는 컵밥, 삼각김밥, 줄김밥 등을 기존 간편식 가격 절반으로 내놓은 ‘핵이득 간편식 시리즈’가 인기를 얻고 있다. GS25 역시 한컵샐러드 등 2000원이 되지 않는 간편식의 구매율이…

6500원에 집 밥 아침마다 배달해달라…도둑놈 심보 끝판왕 ‘와글와글’

"6500원에 큰 스테인리스 통 집 밥 요구... 백반 한 끼도 8000원이다" 지난 24일 한 카페에 '6500원 아침 7시 배달 밥 국 반찬 ㅋㅋㅋㅋ'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자신을 홀로 거주하는 청년이라고 밝힌 글쓴이는 "아침에 집 밥을 먹고 싶다"며 "원형 도시락을 드리면 기존에 가정에서 요리하신 밥과 국, 반찬 2~3개를 담아서 아침 7시까지 배달 가능하냐"고 물었다. 문제는 6500원이란 가격이다.…

신림 강간미수 사건 후…전문가들 “1인 가구 밀집 지역 안전망 절실”

지난달 28일 서울 관악구 신림동에서 강간미수 혐의 사건이 발생했다. 새벽 6시경 집에 귀가하던 여성을 뒤따라온 남성 조 모 씨가 주거침입을 시도했다. 간발의 차이로 문이 닫혀 큰 사고는 피했지만, 조 씨는 약 1분 동안 피해자의 집 앞을 서성거렸다. 조 씨의 모습은 CCTV에 고스란히 찍혀 ‘신림동 강간 미수범’이라는 제목으로 SNS에 퍼졌다. 지난해 11월에는 신림동 다세대 주택에서 성폭행을 시도하던 남성이…

[카드뉴스] 비도 오고 그래서♬ 자취생 여름 생존 잇템 Top5

비도 오고 그래서♬ 자취생 여름 생존 잇템 #5 더워, 습해, 벌레도 많아! 자취생 여름 필수품 다 나와!!! ◇ #1 쿨매트 겨울엔 전기매트? 여름엔 쿨매트! 전기세 걱정도 No! ◇ #2 모기퇴치기 지긋지긋지긋한 요즘 모기! 향 X 갈아줄 필요 X 모기퇴치기로 굿바이~ ◇ #3 미니제습기 습기 때문에 빨래도 안 마르고 곰팡이까지?…

[카드뉴스] 자취생들을 위한 유통기한 꿀팁

자취생들을 위한 유통기한 꿀팁 자취 7년차 인턴이 들려주는 자취 식품 꿀팁! 입학과 개강 시즌이 돌아왔습니다. 본가에 있던 대학생들은 다시 자취방에 돌아와 한 학기를 시작하겠죠. 자취생들이 자주 먹는 식품들의 유통기한과 소비기한을 스냅타임이 파헤쳐봤습니다. 우유 - 우유는 미개봉 상태에서 냉장보관할 경우 최대 45일까지 먹을 수 있습니다.…

“나홀로 살기, 셰어하우스 어때요?”

대학생·취준생·사회초년생의 자취생활은 생각만큼 순탄하지 않다. 다달이 지출하는 월세, 외로운 자취생활, 흉흉한 범죄 등 불편한 점이 한두가지가 아니다. 빠르게 확산하고 있는 1인 가구. 나홀로 사는 1인 가구의 여러 걱정거리와 문제점을 단번에 해결할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주거공간이 큰 관심을 끌고 있다. 바로 '셰어하우스'다. 셰어하우스는 가족이 아닌 사람들과 한 공간에서 시설을 공유하며 사는…

집주인 ‘갑질’에 우는 청년 세입자

대학가 원룸에 사는 대학생 강지민(23)씨는 며칠 전 귀가 후 뭔가 싸한 느낌을 받았다. 16.53㎡ (약 5평) 남짓한 집안을 둘러보니 신발장에 놓여있던 신발 배열이 달라져 있고 빨래를 말리려 펴놓은 건조대도 접혀 있었다. '우리 집 비밀번호는 나밖에 모르는데...' 혹시나 누가 집에 침입해서 자신을 지켜보는 오싹한 생각까지 든 강씨는 두려움에 떨며 단톡방에서 친구들과 이야기를 나누기 시작했다.…

밀레니얼 세대, 집밥보다 배달의 민족?

최근 통계청 인구 총 조사 결과에 따르면 1인 가구의 비율이 지난 2000년 15.5%에서 지속적으로 증가해 지난 2016년 27.9%를 차지했다. 특히 '밀레니얼 세대'(1980년대 초반부터 2000년대 초반 출생한 세대)인 대학생이나 사회 초년생의 1인 가구 증가율이 점점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 하루하루 끼니를 해결하기 위한 수단으로 편의점을 향하거나 휴대폰에 있는 앱을 통해 배달을 시킨다. 최근…

월세와 전쟁 나선 20대 고군분투기

자취생에게 있어 ‘주거지’란 유일한 쉼터지만 압박감을 가져다주기도 한다. 월세 때문이다. 지난해 금융위원회가 조사한 결과, 청년 중 월세 비용으로 30만원 넘게 내는 경우가 55.8%로 나타났다. 특히 신축 원룸이나 오피스텔에 사는 젊은이들은 월세로 최소 40만원에서 많게는 70만원까지 내고 있다. 하지만 경제력 없는 대학생이 ‘30만원’ 이상의 금액을 충당하는 일은 생각보다 쉽지 않다. 용돈을 받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