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청각장애인

청각장애인 도우미견 입양문의 느는데…현실은 ‘글쎄’

원서연(여‧31)씨는 청각장애를 앓고 있다. 사회에 진출한 뒤 혼자 살다보니 듣지 못해 겪는 불편이 부지기수였다. 알람 소리를 듣지 못해 회사에 지각을 하기도 했다. 누군가 일상에서 꼭 들어야만 하는 사소한 소리들을 알려줬으면 했다. 그러던 차에 원씨는 지난 2018년 지인의 도움으로 농인의 귀가 되어 주는 ‘청각장애인 도우미견’ 구름이를 만나게 됐다. 구름이를 만난 뒤로 그의 일상은 한결 편해졌다. 더 이상 출근을…

[인터뷰]“청각장애인 일자리 확산되는 계기 되기를”

사람들은 흔히 '청각장애인은 택시 기사가 될 수 없다'고 생각한다. 택시에 탑승해 목적지를 이야기하는 승객. 가끔씩 마주하는 주변 차량의 빵빵 거리는 경적기 소리. 운전과 소리는 뗄레야 뗄 수 없는 관계로 보여서다. 하지만 이 모든 생각이 편견이라는 사실을 보여주는 서비스가 있다. 사회적 기업 코액터스가 운영하는 '고요한 M' 서비스다. 고요한 M에 고용된 택시 기사는 모두 청각 장애인이다. 소리를 듣지는 못하지만…

듣지 못해도 안전성은 ‘최고’…ICT 기술 결합한 ‘고요한M’

시끄러운 라디오 소리도 듣기 거북한 인생 훈수도 없다. 고요한 적막 속, 향긋한 포도향 만이 택시 안을 감쌀 뿐. 택시 기사와 승객은 택시 안에 설치한 태블릿 PC를 통해 소통하면 된다. 기사의 부드러운 핸들링이 이어지면 어느새 목적지에 도착한다. 언뜻 보면 고객 맞춤형 프리미엄 택시. 하지만 이 택시의 특별함은 세심한 서비스 제공 외에 다른 곳에 있다. 택시 기사가 모두 소리를 들을 수 없는 청각장애인이라는…

세상에서 가장 조용한 택시, ‘고요한 모빌리티’ 직접 타봤다!(영상)

세상에서 가장 조용한 택시를 아시나요? 청각장애인 기사님이 운전하는 택시, ‘고요한 모빌리티(고요한 M)’입니다. 사회적 기업 ‘코액터스가’ 운영 중인 고요한 M은 현재 서울을 중심으로 14명의 청각장애인 기사님이 근무하고 있는데요. 스냅타임이 고요한 M을 직접 타보고 드라이버로 일하고 계신 김진성 기사님을 만나 이야기를 나눠봤습니다. 마음 따뜻해지는 영상, 지금 바로 확인하세요! /스냅타임…

“장애인 보고 울컥해서 3만원 적선?” 네티즌 분노

“청각장애를 가지고 있다고 극구 거절하는데도 돈을 준다니. 청각장애인이라고 다 돈 없는 것 아니고 남이 적선해주는 돈을 받아야만 하는 것도 아니잖아요. 그 글보고 굉장히 기분 나빴어요” 지난 6일 저녁 한 포털 사이트에 청각장애인과 관련된 글이 올라왔다. 이 글은 순식간에 퍼져 많은 네티즌들 사이에서 논란이 되고 있다. 글쓴이는 버스에서 청각장애인을 봤다고 시작한 글에서 두 사람이 수어로 대화를 나누고 있는 것을…

‘세상에서 가장 조용한 택시'(카드뉴스)

'세상에서 가장 조용한 택시' 지난 6일 현대자동차에서 청각장애인 택시기사가 운전하는 '세상에서 가장 조용한 택시'를 유튜브에 공개했다. 유튜브 채널에 광고 영상이 올라오자마자 현재까지 1000만 조회 수를 기록하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시청자들은 "광고를 스킵하지 않고 끝까지 본 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