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폭염

냉방병과 열사병 사이, 한여름 내 몸을 지켜라!

폭염주의보, 폭염경보가 심심치 않게 들리는 8월 초, 한국은 무더위가 기승이다. 이런 여름날 최고의 피서지는 산도 바다도 아닌 에어컨 바람 나오는 실내라는 우스개소리까지 나올 정도다.  에어컨 바람만 쐬자니 냉방병에 걸릴 것 같고, 야외에서 나들이를 즐기자니 열사병이라도 나면 어쩌나 걱정스럽다. 금방 음식이 상하는 푹푹 찌는 날씨에 뭐라도 잘못 먹었다가 식중독이 걸리기도 십상. 일거수일투족이 조심스러워지는 여름, 우리가…

[카드뉴스]폭염속 떠나는 여행…”여기 어때”

밖은 나가고 싶지만 무더위는 피하고 싶은 사람들 모여라~ 더워도 너무 더운 폭염 속 어디로 갈지 방황하는 그대들을 위해 준비했다! 무더위 여름에 가기 좋은 국내 명소 TOP 5 5위-제주 사려니 숲길 초록초록 무성한 나무들 사이에서 도심에서 느낄 수 없었던 피톤치드를 마음껏 마셔보고 싶을 땐 제주 사려니…

[갑자기 국내여행] 동해vs서해vs남해, 국내 바다 여행지 3선

폭염과 장마가 활개치는 무더위의 계절 여름. 최고의 피서지는 에어컨 바람이 나오는 실내라는 걸 모두 알고 있지만, 그래도 사람들은 꾸역꾸역 산으로, 또 바다로 떠난다. 특히 바다는 여름이란 계절을 온몸으로 느낄 수 있는 곳이다. 뜨거운 태양 아래 하얗게 펼쳐진 백사장, 그리고 끝이 보이지 않는 푸른 수평선. 상상만으로도 벌써 그곳에 가 있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 그런데 생각해보면 한국은 무려 3면이 바다다.…

[카드뉴스] 폭염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 서울 북캉스 명소 4선

◇서울 북캉스 명소 4선 ◇폭염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 ◇폭염 계절이 와~♬ 밖에 나가자니 땡볕이 무섭고 안에 있자니 전기세가 무서울 땐? ◇더위도 날리고 마음의 양식도 쌓을 수 있는 북캉스가 제격! ◇1 코엑스 별마당도서관.  책스타그램의 성지. 도서관보단 아늑한 서재 느낌. 위치: 삼성역 ◇2 서울책보고. 아치형 인테리어의 깔끔한 헌책방(!) 헌책 읽다 보면…

111년 만에 최대 폭염…’금쪽같은 내 피부’ 지키는 꿀팁

피부의 적, 뜨거운 자외선 국내에서 기상 관측을 시작한 이후 111년만에 역대 최고 기온을 경신하면서 온 나라가 '찜통 더위'에 시달리고 있다. 잠시만 밖에 서 있어서도 줄줄 흐르는 땀. 여기에 강렬한 자외선에 노출된 피부 걱정도 이만저만이 아니다. 타 들어가는 듯한  햇빛은 피부에 열감(열이 오르는 현상)을 생성해 칙칙하고 건조하게 만든다. 자외선에 장시간 노출되면 멜라닌 색소가 쌓여…

‘더위파’ vs ‘추위파’…지하철·사무실 에어컨 전쟁

1차 전쟁 : 수천여 명의 승객 태운 지하철, 민원 끊이지 않아 출근 시간의 지하철. 섭씨 40도를 오르내리는 무더운 거리에서 벗어나 시원한 것도 잠시. 머리 위로 쏟아지는 에어컨 바람에 A씨는 추위를 느꼈다. 30분 정도를 참다가 더는 못 참게 된 A씨는 서울교통공사에 문자를 보냈다. "지하철 에어컨 좀 꺼주세요." 평소에도 더위를 많이 타는 B씨는 이날도 땀에 온 몸이 흠뻑 젖었다.…

폭염 경보 문자는 한 번만 발송하나요?

올 여름 국내에 있었다면 다들 삐~ 소리와 함께 폭염 안내 문자를 한 번씩 받아봤을 것입니다. 그 중 서울에 거주하는 시민이라면 7월 16일과 20일, 그리고 오늘에 거쳐 3번의 안내 문자를 받았을 것입니다. 기상청은 여름철 일 최고기온에 따라 폭염주의보와 폭염경보를 발령합니다. 폭염주의보는 일 최고기온이 33도 이상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폭염탈출…여름나기는 물 속이 최고 아니겠니?

돈도 덜 들고 시원하게 놀 수 있는 바다라도 갈까 싶지만 이내 생각을 접는다. '어차피 물도 더러울 거고, 사람 많아서 제대로 놀지도 못할텐데...' 이는 어쩌면 바다를 갔던 사람들, 혹은 가고자 했던 사람들이 한번쯤 겪었을 고충이다. 넓은 바다를 실컷 수영하고 싶지만 여기저기 치이는 사람들 때문에 쉽지 않은 일이다. 더군다나 우리가 생각하는 에메럴드빛 바다와 현실의…

폭염탈출…집·카페에 콕 “놀러 가기도 더워”

19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기상청은 올해 폭염이 8월 중순까지 지속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폭염과 열대야가 장기화할 것으로 전망되자 직장인들은 더위를 피해 피서를 떠나는 대신 에어컨 시스템이 잘 갖춰진 카페, 극장 등을 전전하고 있다. 미혼 직장인 김모(35)씨는 여름휴가를 가지 않는다. 대신 비행기 티켓값이 저렴한 11월에 휴가를 내고 해외여행을 떠날 예정이다. 최근 계속되는 폭염과…

폭염탈출…’뮤직 페스티벌’만 있으면 ‘OK’

연이은 폭염과 열대야로 온 국민의 불쾌지수가 치솟고 있다. 높은 온도와 습도로 체감온도는 40도를 웃돈다. 당분간 이러한 날씨가 계속 이어질 예정이라는 소식에 20대만의 특별한 여름 나기도 관심이다. 대학내일20대연구소에 따르면 '뮤직 페스티벌'은 20대가 꼽은 '최애 아이템' 중 하나다. 또 '최근 1년 내 뮤직 페스티벌 참여 경험이 있다'고 답한 20대는 59.3%로 10명 중 6명에 달했다. 지금의…

폭염탈출…더위하면 공포! 오금저리게 날려보자

24년 만에 기록적인 무더위가 찾아왔다. 곳곳에서 역대급 폭염을 견뎌내기 위한 여러 이색 방법들이 소개되고 있다. 무더위 속에서 온 몸에 소름이 돋을 정도로 시원해질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뭐니뭐니해도 공포 체험은 여름 무더위 나기 '잇' 아이템으로 자리 잡았다. 1단계. 공포 웹툰 집 밖에 나갈 필요도 없고, 돈이 들지도 않는 가장 효율적인 여름나기 방법은 공포 웹툰을 찾아 읽는 것이다. 최소 비용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