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폭행

[밑줄 쫙!] 4월부터 백신 휴가 시행…최대 이틀까지 가능

읽고 싶은 기사를 포털에서 골라보는 시대. 쏙쏙 이해하고 있나요? 항상 요약을 찾아 나서는 2030세대를 위해 준비했습니다. 어제의 뉴스를 지금의 언어로 쉽게 전하는 시간. 밑줄 쫙, 집중하세요! 첫 번째/4·7 재보궐선거 D-6...여론조사 ‘블랙아웃’ 앞두고 吳 우세 4·7 서울시장 보궐선거가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어요. 1일부터 공직선거법에 따라 여론조사 공표가…

치솟는 동물학대 범죄…’솜방망이’ 처벌 여전한 이유는?

최근 광주의 모 동물병원에서 수술을 마친 강아지에게 탈취제를 뿌리는 모습이 공개돼 세간의 공분이 일었다. 해당 탈취제는 '사람이나 동물에게 직접 분사하지 말라'는 경고 문구가 있는 제품이었다. 지난 7월에는 출산을 앞둔 길고양이를 누군가 가스토치로 수차례 지져 유기한 사건이 발생했다. 한 유튜버에 의해 고양이는 구조됐지만 결국 고양이는 새끼들과 함께 세상을 떠났다. 잊을만 하면 일어나는 동물학대 사건. 해마다…

일상생활서 쉽게 범죄 표적 되고 있는 여성들

경기도에 거주하는 최모(25·여)씨는 회사 업무를 처리하는 과정에서 위험한 일을 겪을 뻔했다. 최씨는 해외 수출을 위해 회사 제품을 5시까지 집하장으로 보내야 한다. 하지만 다른 일로 정신없이 바빴던 최씨는 제품 하나를 집하장으로 보내지 못했다. 화물 기사에게 연락을 취하자 기사는 흔쾌히 되돌아와 제품을 수거했고, 최씨를 지하철역까지 바래다주겠다며 자신의 화물차에 태웠다. 하지만 화물 기사는 지하철역과는 반대 방향으로…

[밑줄 쫙!] 잔혹한 소년범, 사탄도 울고 갑니다

읽고 싶은 기사를 포털에서 골라보는 시대, 무수히 쏟아지는 뉴스. 쏙쏙 이해하고 있나요? 항상 요약을 찾아 나서는 2030 세대를 위해 준비했습니다. 어제의 뉴스를 지금의 언어로 쉽게 전하는 시간. 밑줄 쫙, 집중하세요! 첫 번째/ 사탄도 울고갈 10대 폭행 어디까지 사탄도 울고 간다는 말. 최근 10대 사이에서 발생하는 폭력을 보면 실감할 수 있죠. 점점 더 잔혹해지고 있는 10대 범죄에 우려의 목소리가…

손님에 맞고 고용주 무관심에 울고…알바생의 설움

“참는 것밖에 방법이 없죠” 드럭스토어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는 김예서(25·가명)씨는 최근 매장 고객으로부터 폭행을 당했다. 고객이 구매한 물건을 환불하는 과정에서 일어난 일이었다. 김씨는 “손님이 손을 줘보라고 하더니 갑자기 내리치고 꼬집었다” 라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그는 “갑자기 일어난 일이라 경황이 없어 왜 맞았는지도 모르겠다”라며 “맞은 것도 아팠지만, 손님이 폭행을 가한 후 만족스럽게 웃던 얼굴이 잊히지 않아…

[밑줄 쫙!]반중 시위, 백색 테러까지…‘잔뜩 화난 중국’

읽고 싶은 기사를 포털에서 골라보는 시대. 쏙쏙 이해하고 있나요? 항상 요약을 찾아 나서는 2030 세대를 위해 준비했습니다. 어제의 뉴스를 지금의 언어로 쉽게 전하는 뉴스. 밑줄 쫙, 집중하세요! 첫 번째/ 잔뜩 화난 중국 여전히 대치 중인 홍콩 시위. 이번에 중국이 화가 많이 난 모양이에요. 또 배후를 알 수 없는 백색 테러까지 벌어졌죠! ◆ 송환법 시위! 아직 진행 중인가요? 범죄인…

[밑줄 쫙!]이주 여성을 향한 무차별 폭행…그가 ‘포기한 것’

읽고 싶은 기사를 포털에서 골라보는 시대. 쏙쏙 이해하고 있나요? 항상 요약을 찾아 나서는 2030 세대를 위해 준비했습니다. 어제의 뉴스를 지금의 언어로 쉽게 전하는 뉴스. 밑줄 쫙, 집중하세요! 첫 번째/ 그가 ‘포기한 것’ 사실 ‘인간이 세상에서 제일 나쁘다’는 깊은 뜻을 알고, 미리 인간을 포기한 것일 수도 있습니다. ◆ 어휴 SNS에 누군가 맞고 있는 영상이 올라왔어요. 지난 4일 전라남도…

[2030 흡연 돋보기]“담배 광고에 여성 금지?”..담배사업법 성차별 논란

"조선 시대도 아니고 왜 여성이 담배 광고에 나오면 안되는거죠?" 대학생 공영희(가명·25·여) 씨는 담배 광고에 여성을 등장할 수 없게 한 법안이 있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고 이같이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건강상의 이유라면 남성도 출연하면 안 되는 것 아니냐”며 “담배는 기호품임에도 여성들을 무언가로부터 보호해야 할 대상으로 여기는 제도가 아직도 버젓이 법안에 표기되어 있다는 자체가 매우 불쾌하다”라고 말했다.…

손님 폭언·폭행 갑질엔 형법으로 대처하세요

사례1. 지난해 여름 편의점 알바를 하고 있었어. 50대 초반으로 보이는 아저씨가 들어와 물건을 샀지. 그때 난 그 아저씨한테 봉투 값 20원인데 필요하냐고 물어봤지. 그랬더니 갑자기 혼자 씩씩대면서 “아가씨, 요즘 봉투 값 때문에 살인 난 거 모르냐, 소리소문없이 죽고 싶어. 길 가다가 조심해”라고 하는 거야. 며칠 동안 퇴근길이 정말 무서웠어. 사례2. 어느 날 어려 보이는 여성이 들어와서 술을 사려했어. 그때 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