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검블유’ 장기용, ‘봄밤’ 정해인…연하 남주 전성시대 왜?

"지금 안방극장은 연하남 홀릭"
"연예계에 연상연하커플이 많아지는 시대상 반영?"
"현실에 없는 남주.. 대리만족"

0
(사진= tvn)

2019년 드라마 안방극장에서는 ‘연하남’ 열풍이 불고 있다.  최근 들어 연상의 여자배우 연하의 남자배우가 눈에 띄고 있다. 풋풋하고 어리지만 사랑에서는 박력 넘치고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발휘하는 남자 배우들이 출연하는 드라마가 인기를 끌면서 2030세대에게 많은 화제가 되고 있다.

“‘검블유’ 임수정 장기용 , ‘봄밤’ 한지민 정해인 ‘단, 하나의 사랑’ 화제성 상위권 차지.. 연하 남주가 트렌드다”

지난 30일 스마트미디어랩(SMR)이 자체 통계 분석 시스템을 통해 분석한 결과,  회당 평균 재생수 순위는 ‘검블유(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의 임수정이 1위 장기용이 4위를 차지했고, ‘봄밤’의 한지민, 정해인이 각각 2,3위를 차지했다.

mbc 드라마 ‘봄밤’은 지난주 대비 화제성 점수가 오르며 3주 연속 드라마 화제성 2위를 기록했다. 3위는 전 주 대비 화제성 점수가 크게 오르며 최고 점수를 경신한 jtbc 드라마 ‘검블유’였다.  kbs 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의 화제성 점수가 지난주 대비 하락했으나 5위를 차지했다.

(사진=mbc)

연하 남주 전성시대의 정석, 시초라고 할 수 있는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손예진과 정해인의 극중 나이차는 4살이며, 실제 나이차는 6살이다. 이 드라마로 정해인은 ‘국민 연하남’에 등극했다.  mbc 드라마 ‘봄밤’에서의 한지민과 정해인은 극 중에서는 동갑으로 나오지만 한지민이 실제로는 정해인보다 6살 많다.

jtbc 드라마 ‘검블유’에서 임수정과 장기용도 연상연하 커플이며, 극중 나이차는 10살, 실제 나이차는 13살이다. kbs 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서 신혜선과 김명수의 극중 나이는 나와있지 않지만 신혜선이 김명수보다 3살 많다.

“연예계 연상연하커플 多”

(사진=이미지투데이)

실제로 연예계에서는 연상연하 커플이 많아지고 있는 추세이다. 최근 많은 나이차로 화제가 된 함소원, 진화 부부의 나이 차이는 18살이다. 앞서 이렇게 나이 차이가 많이 났던 연상연하 커플은 미나, 류필립 부부(17살 차)가 있었다. 톱스타 부부였던 송혜교, 송중기 부부도 4살의 나이 차를 극복한 부부였다. 또 송혜교는 작년 겨울 11살 연하인 박보검과 함께 드라마 ‘남자친구’를 찍은 바 있다.

이렇게 연예계에 연상연하 커플이 많아지는 추세에 대해서 한 네티즌은 ” 원래 나이 많은 남자랑 어린 여자 커플이 일반적이었다”며 “남자 연예인 맞선 주도하는데 13살 어린 일반인 소개해주 것과 같은 매체를 통해서 사람들이 영향을 많이 받아 왔기 때문에 남자가 나이 많은 커플들을 평소에도 아무렇지 않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 “이제 여자가 연상인 커플들이 방송매체에 나오기 시작하면서 사람들도 인식이 괜찮게 바뀌고 있다”며 “보통 여자가 나이 많으면  부정적으로 보는 사람들이 꽤 있는데 지속적으로 그런 연예인 커플들이 tv에 얼굴을 비추면 일반인들 사이에서도 인식이 좋아질 거라고 예상한다”고 말했다.

“현실에는 없는 판타지같은 연하 남주..설레요”

연하남을 내세운 드라마들에 시청자들은 열렬한 반응을 보내고 있다. 드라마 ‘검블유’의 시청자들은 “연하지만 오빠라고 부르고 싶어요”,  “모건(장기용의 극중 이름) 같은 남자는 현실에 없을 듯요.. 판타지 속의 인물”, “모건이 같은 남자가 현실에 있을까”, “연하지만 듬직해 보여요.. 달달한 연애하고 싶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임명호 단국대 심리학과 교수는 “동기나 동생과의 ‘진지한 연애’보다는 누나의  ‘친근함’이 가치가 더욱 상향되고 있는 트렌드를 반영한 것”이라며 “예쁜 동생이 전통적으로 과거에는 인기였다면, 각박한 현실에서 ‘작은 친절’도 상대에 대한 큰 매력이 되고있다”고 밝혔다. 그렇지만 “드라마는 환상일 뿐이며 실제에서 그런 누나는 매우 드문 일이기 때문에 드라마로 충족하려는 것”이라고 말했다.

김진이(가명·23·여) 씨는 “현실에 없는 멋있는 남자 주인공을 보고 있으면 기분이 좋아진다”며 “원래는 연하에 대한 생각이 없었는데, 연하 남자 주인공이 나오는 드라마가 많아지면서 만나고 싶어졌다”고 밝혔다. 이사랑(가명·27·여)씨는 “요즘 연상연하 커플이 많아지고 있어 드라마도 이를 반영한 것  같다”며  “주위를 둘러보면 확실히 연하인 남자를 만나는 친구들이 늘어난 것 같다”고 말했다.

/스냅타임

 

 

 

 

댓글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