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침해소! 청춘뉘우스~
브라우징 태그

강릉

“한 달 살이도 하고 돈도 벌고”….꿀알바 ‘게스트하우스 스태프’

이모씨(27·남)는 대학교 졸업 후 올해 초 해외여행을 계획했다. 하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여행을 떠나지 못했다. 코로나19가 장기화하며 그는 외부 활동을 하지 못했고 활동적인 일을 하고 싶었다.  그가 대안으로 선택한 것이 바로 ‘한 달 살기’였다. 이씨는 “코로나가 그나마 잠잠해진 지금도 아직 해외여행은 꺼려지는 게 사실”이라며 “대신 장소를 제주도로 정했다”고 말했다. 최근…

“방명록 작성·발열체크도 없어요”… 방역 사각지대 숙박업소

김 모씨(23·여)는 지난 주말 친구들과 모텔 파티룸을 빌렸다.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곳을 피하기 위해 일부러 도심 외곽으로 향했다. 총 4명이 인원이 체크인을 하는 동안 출입명부 작성이나 온도 체크는 없었다. 김씨는 “친구들과 만난지 너무 오래돼 그나마 거리두기 지키는 방향으로 파티룸을 예약했다"면서도 "아무런 방역 조치가 없어 당황스러웠다”고 전했다. 이어 "이 건물에 들어오는 사람들 모두 발열 체크도 안 했을 것으로…

[카드뉴스]폭염속 떠나는 여행…”여기 어때”

밖은 나가고 싶지만 무더위는 피하고 싶은 사람들 모여라~ 더워도 너무 더운 폭염 속 어디로 갈지 방황하는 그대들을 위해 준비했다! 무더위 여름에 가기 좋은 국내 명소 TOP 5 5위-제주 사려니 숲길 초록초록 무성한 나무들 사이에서 도심에서 느낄 수 없었던 피톤치드를 마음껏 마셔보고 싶을 땐 제주 사려니…

“그 돈이면 국내여행 안가죠”…해외로

국내 여행지의 갑질 대학생 김수영(25)씨는 작년 친구들과 떠난 강원도 속초 여행을 후회 중이다. 예상치 못했던 바가지 요금에 통장 잔액이 초라해졌기 때문이다. 김씨는 “방값이 1박에 10만원이고 1인당 2만원 추가였다”며 “횟값은 1인분에 5만원인데 양은 동네 횟집 의 3분의1도 안된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김씨가 해변 모래사장에 개인 돗자리를 깔고 있을 때 누군가 오더니 말했다. “여기서 놀려면 파라솔…

폭염탈출…여름나기는 물 속이 최고 아니겠니?

돈도 덜 들고 시원하게 놀 수 있는 바다라도 갈까 싶지만 이내 생각을 접는다. '어차피 물도 더러울 거고, 사람 많아서 제대로 놀지도 못할텐데...' 이는 어쩌면 바다를 갔던 사람들, 혹은 가고자 했던 사람들이 한번쯤 겪었을 고충이다. 넓은 바다를 실컷 수영하고 싶지만 여기저기 치이는 사람들 때문에 쉽지 않은 일이다. 더군다나 우리가 생각하는 에메럴드빛 바다와 현실의…